광주 자영업자들 “MBC·조국 고소하겠다”
광주 자영업자들 “MBC·조국 고소하겠다”
  • 이준호 기자
  • 승인 2021.06.22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극단적 지지자들, 평범한 시민 생활 기반 파괴”

운동권 출신 배훈천 커피루덴스 대표 등 광주 자영업자들이 소속된 ‘호남대안포럼’이 22일 MBC와 조국 전 법무장관를 고소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배 씨는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문재인 정부의 경제 정책을 비판했다가 친문(親文) 지지자들로부터 공격을 받고 있다. 배 씨는 이 사태와 관련, 포럼 공동대표직에서 사퇴했다.

호남대안포럼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현 정부 지지자들의 반론도 환영하지만 극단적 지지자들이 평범한 시민의 생활 기반을 무너뜨리는 불법 행위, 린치만은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며 조 전 장관 등에 대한 고소 이유를 밝혔다.

포럼이 이날 밝힌 고소 대상은 ▲포럼에 대한 악의적 왜곡 방송을 내보낸 MBC라디오 ‘시선집중’ 책임자 ▲직접 허위 사실을 유포한 임경빈 작가 ▲방송 내용을 소셜미디어에 올려 카페 영업을 심각한 지장을 초래한 조 전 장관 등 3인이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