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래시스, 주당 60원 배당 결의하며 주주 환원 정책 나서
클래시스, 주당 60원 배당 결의하며 주주 환원 정책 나서
  • 김예진 기자
  • 승인 2020.12.22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3분기 누적 당기순이익 약 25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약 8% 증가

클래시스가 금일 개최된 이사회를 통해 주당 60원씩 약 39억원 규모의 결산 배당을 결의했다고 공시했다.

회사의 주당 배당금은 상장 첫 해인 2017년에 8원, 2018년 14원에서 2019년 46원 및 2020년 60원으로 꾸준히 증가되고 있다.

클래시스는 대표 제품 슈링크의 대중화로 성장을 지속하고 있으며, 영업이익도 함께 증가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아이슈링크 MF2, 브이슈링크 MF6, 에스슈링크 MF9, 더마슈링크 L7-1.5 등 다양한 카트리지를 통해 국내시장을 확대하고 있다. 또한, 슈링크(해외명 울트라포머3)의 글로벌 트렌드가 형성되기 시작하면서 브라질 및 아시아, 중동, 유럽에서도 인지도가 높아지고 있다.

회사 IR 담당자는 “클래시스는 기존 제품의 업그레이드 및 볼뉴머 등 신제품을 계속 선보이며 포트폴리오 확장을 통한 추가 성장도 계속 도모하고 있다. 향후에도 유저와 대리점 그리고 소비자 뿐만 아니라 주주분들께도 신뢰를 받기 위해 꾸준히 노력할 예정 예정”이라며 설명을 덧붙였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