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짓말의 거짓말’ 권화운 첫 멜로+감정 표현의 心스틸러 주연으로 성장
‘거짓말의 거짓말’ 권화운 첫 멜로+감정 표현의 心스틸러 주연으로 성장
  • 고득용 기자
  • 승인 2020.10.23 13: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짓말의 거짓말’ 권화운 첫 멜로+감정 표현의 心스틸러 주연으로 성장하며 시청자에 눈도장 찍어
‘거짓말의 거짓말’ 권화운 첫 멜로+감정 표현의 心스틸러 주연으로 성장하며 시청자에 눈도장 찍어

‘거짓말의 거짓말’ 권화운이 첫 멜로 도전으로 자신의 인생작을 만났다.

배우 권화운이 출연하는 채널A 금토드라마 ‘거짓말의 거짓말’(극본 김지은, 연출 김정권)은 친딸을 되찾기 위해 인생을 건 거짓말을 시작한 한 여자의 서스펜스 멜로드라마. 매회 빠른 스토리 전개와 배우들의 열연 그리고 반전의 반전을 거듭하는 충격적인 엔딩으로 금토 안방극장을 강타하고 있다.

극 중, 은수(이유리)를 좋아하는 성공한 프로 골프선수 김연준으로 등장하는 권화운은 지금까지 보아오던 삼각관계의 남자 주인공과는 사뭇 다른 행보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연준은 어린 시절 가정폭력으로 힘들었던 자신을 따뜻하게 보살펴 준 은수에 대한 고마움을 잊지 못했다. 미국으로 입양 된 뒤에도 멋진 모습으로 은수와 다시 만나기 위해 노력한 결과 프로 골프선수로 성공한 그야말로 완벽남 그 자체였다.

권화운은 근육질의 탄탄한 몸과 스타일로 완벽하게 변신. 지금까지 보여줬던 조금은 철없고 어린 남동생 같은 이미지를 없애고, 첫 등장부터 시청자들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권화운의 외적인 변화와 함께, 성공한 운동선수로서의 강렬하고 열정적인 모습과 때로는 오로지 은수만을 생각하는 순수한 어린 남동생으로 변하는 안정적인 연기력 또한 시청자들이 연준의 감정에 좀 더 집중할 수 있게 만들기 충분했다.

지민과 첫 대면한 인터뷰에서 ‘왜 그 여자에 대한 질문을 하지 않느냐’ 며 지민을 도발하는 연준의 사랑에 눈먼 모습. 지민과 행복하게 웃고 있는 은수를 보며 차마 헤어지라고 말 할 수 없는 연준의 안타까움 등 다채로운 감정선을 세밀하게 그려내며 매 회 한명의 남성으로 성장해 나가는 연준의 모습을 선보여 시청자들의 호평을 얻었다.

권화운은 때로는 진지하고 때로는 순수하고 귀여운 모습으로 완급 조절 연기를 선보이며, 연준이라는 캐릭터가 가지고 있을 수 있는 숨겨진 매력들을 기막힌 표현력과 존재감으로 완벽하게 살려내며, ‘거짓말의 거짓말’을 계기로 배우로써 한걸음 성장 했음을 증명해 보였다.

그의 연기 스펙트럼이 한 단계 증가할 수 록 보여주는 다양한 인생의 이야기들이 과연 다음 작품에서는 어떻게 성장하여 시청자 앞에 나타날지 벌써부터 차기작에 대한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한편, 배우 권화운이 출연하는 채널 A 금토드라마 거짓말의 거짓말은 오늘 밤10시 50분에 방송된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