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테파니 미초바, "방송이라 조금만 했다" 동거 시작한 빈지노와…뜨거운 애정 행각
스테파니 미초바, "방송이라 조금만 했다" 동거 시작한 빈지노와…뜨거운 애정 행각
  • 심진주 기자
  • 승인 2020.07.12 0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인스타그램)
(사진: 인스타그램)

스테파니 미초바 빈지노 커플이 화제다.

지난 11일 방송된 tvN '온앤오프'에서는 5년 열애를 지난 동거를 시작하게 된 두 사람에 대해 공개해 뜨거운 관심을 불러 일으켰다.

특히 빈지노 여자친구로 이름을 먼저 알린 스테파니 미초바는 솔직하고 가감없는 토크로 시선을 끌었다.

그녀는 동거 이유에 대해 "같이 산 지 1년 정도 됐다. 5년 동안 롱디를 했는데 빈지노 군대 제대 후 같이 살기로 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빈지노 역시 "너무 오래 떨어져 있어서 이번 기회에 최대한 붙어 있기로 했다"라며 애정을 드러냈다.

두 사람은 이날 방송서 하루종일 이어지는 애정 행각으로 보는 이들의 질투와 부러움을 동시에 자아냈다.

이에 대해 그녀는 "프로그램을 때문에 적게 뽀뽀한 것이다"라고 변명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두 사람 키 차이는 10cm로 모델 포스의 분위기를 풍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