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단독주택 도시가스 공급 확대 서민층 생활 향상 꾀해
정읍시, 단독주택 도시가스 공급 확대 서민층 생활 향상 꾀해
  • 박현석 기자
  • 승인 2019.07.23 11: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5개 지역 총 1.3km 구간 5억1천200만원 투입

정읍시가 시내 지역 단독주택 도시가스 공급 확대를 위해 도시가스 미공급지역 공급 배관 설치에 나섰다.

관련해 시는 지난 2004년 시내 지역에 도시가스 공급을 시작했다. 현재 대부분의 공동주택(93%)이 도시가스를 공급받고 있으나 단독주택은 주민들의 시설 설치비 부담이 커 도시가스 공급율(48%)이 저조한 실정이다.

시는 이에 따라 올해 5억1천200만원을 들여 5개 지역 총 1.3km 구간에 대해 공급배관을 설치한다.

9월까지 △연지동 실내체육관~여성문화회관(195m) △상교동 용흥교차로~도솔암방향(190m) △내장상동 명동함흥면옥~샘고을교회(190m) △초이스노래방~전라토건(240m) △시기동 정읍애육원~대성하이퍼마켓(510m)에 공급배관을 설치할 예정이다.

시는 단독주택 미공급지역의 주민이 청정연료인 도시가스를 낮은 설치비로 공급받을 수 있도록 매년 기반시설을 확충해오고 있다.

시 관계자는 “도시가스 공급 확대로 지역주민의 생활환경 개선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도시가스 보급 확대와 지역 간 에너지 복지 불균형 해소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이와 별개로 단독주택 도시가스 공급대상인 시기동 2통~6통 지역 136세대와 연지동 10~11통 지역 15세대에 대해서 11월부터 도시가스를 공급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