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식 환자 급증 실내수영장이 원인일 수 있다
천식 환자 급증 실내수영장이 원인일 수 있다
  • 이승희 기자
  • 승인 2006.07.19 22: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독 위해 사용하는 염소와 연관이 있는 것으로 판단

 
   
     
 

천식환자가 급증하는 이유 중 하나는 실내수영장 때문인지도 모른다는 연구결과가 나와 비상한 관심을 모으고 있다.

벨기에 루벵 가톨릭대학의 독성학교수 알프레드 베르나르 박사는 '직업-환경의학' 최신호에 발표한 연구보고서를 통해 "유럽 21개국 13-14세 아이들의 천식발생률과 인구 10만명당 실내수영장의 수를 비교분석 한 결과 수영장 1개마다 천명과 천식 발생률이 각각 3.4%와 2.7% 높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베르나르 박사는 "실내수영장이 많은 나라일수록 천식 발생률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면서 "이는 실내수영장에서 소독을 위해 사용하는 염소와 연관이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주장했다.

베르나르 박사는 "염소가 수영객들의 땀 또는 소변과 반응을 일으켜 발생하는 증기형태의 염소부산물에 노출되면 폐세포가 손상될 수 있다"고 지적하고 "이러한 연관성은 조사대상국의 기후, 해발 등 지리적 조건,사회경제적 지위 등과는 무관했다"고 밝혔다.

세계보건기구(WHO)에 따르면 세계적으로 천식환자는 1억-1억5,000만명에 이르고 있으며 이중 18만명이 매년 사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