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 벼 가공시설 현대화로 고품질 고창 쌀 생산
고창군, 벼 가공시설 현대화로 고품질 고창 쌀 생산
  • 박현석 기자
  • 승인 2020.08.27 2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림부 주관, 2021년 고품질쌀유통활성화사업 공모에 고창군농협조합공동사업법인 선정
-올해 한결RPC선정 이어 2년 연속 선정..“쌀 품질향상, 농가소득 증대, 쌀가격 안정에 도움”

고창군이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인 ‘2021년 고품질쌀유통활성화사업’에 고창군농협조합공동사업법인(대표 이정희)이 최종 선정됐다고 26일 밝혔다.

국비 등 총사업비 13억5000만원이 투입되는 고품질쌀유통활성화 사업은 벼 가공시설 현대화 지원과 벼 건조‧저장시설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고창군은 2020년 공모사업에 한결RPC가 선정된 데 이어 2021년에는 고창농협통합RPC가 선정되어 2년 연속 공모사업에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고창농협통합RPC는 고창군에서 총 생산되는 벼의 약 50%인 3만7939톤(2019년 기준)을 수매해 가공하고 있다.

내년 고품질쌀유통활성화사업을 통해 현재 운영되고 있는 무장RPC와 흥덕RPC의 노후라인을 개보수하고, 무장RPC를 친환경·단일미 생산 전문공장으로 바꿔 고창군 명품 브랜드 쌀 생산에 앞장서 나갈 예정이다.

앞서 고창군은 고품질 농특산물 브랜드 이미지를 높이기 위해 고창군 대표브랜드 ‘높을고창’ 의 대표품목 중 하나로 청정한 고창 쌀을 선정했다.

고창군 관계자는 “향후 고품질 쌀생산 기반조성을 통해 고창 쌀 이미지를 높이고, 전국 명품 쌀로 육성해 농가소득을 늘리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핫이슈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