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선유도 해수욕장, VR 가상체험 등 즐길 거리 와르르~
군산시, 선유도 해수욕장, VR 가상체험 등 즐길 거리 와르르~
  • 박현석 기자
  • 승인 2019.07.22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날이 뜨거워질수록 선유도 해수욕장은 더욱 즐거워진다.

군산시(시장 강임준)는 천혜의 비경 속에서 신선이 노닐던 아름다운 섬, 선유도 해수욕장에서 관광객의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썸머 페스티벌”을 비롯한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한여름밤의 선유도 영화제”, “VR(가상현실) 체험”등 풍성한 콘텐츠를 선보인다고 22일 밝혔다..

먼저, 군산시 주최로 진행되는 썸머페스티벌은 오는 27일 저녁 7시 선유도 해수욕장 특설무대에서 진행된다. 
지역가수의 신명나는 오프닝에 이어 자키야 밸리댄스, 직장인 밴드, 관광객과 지역주민이 함께하는 레크리에이션 등이 펼쳐지며, 댄스 댄스 디제잉 쇼에 맞춘 불꽃놀이는 한여름 밤을 화려하게 수놓을 예정이다.

또한, 개장기간 동안 해수욕장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특별한 추억거리를 선사하기 위해 올해 처음 선보이는 “한여름밤의 선유도 영화제”는 매주 토요일 선유도 특설무대에서 진행되며, 앞으로 오는 8월 3일 “소중한 날의 꿈(애니메이션)”과 8월 10일 “살인자의 기억법”이 상영될 예정이다.

아울러, VR체험 역시 처음 선보이며, 선유도 해수욕장 진입로 바로 옆에 위치한 탐방지원센터 2층에서 운영될 예정이다. 오는 24일부터  28일까지 5일간, 오전 11시부터 오후 7시까지 운영되며, 모든 체험은 무료로 즐길 수 있다. 
VR체험은 뜨거운 여름에 시원함을 느낄 수 있는 바다, 섬 이야기와 공포를 소재로 하는 영화가 상영되며, 가족용 활쏘기, 공포체험 등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게임도 준비되어 있어 한여름 무더위를 시원하게 식혀줄 것으로 기대된다.

황관선 관광진흥과 과장은 “선유도를 찾은 관광객들이 보다 다양한 콘텐츠를 즐길 수 있도록 준비했으며, 이를 통해 선유도에 대한 즐거운 추억을 한 아름 가지고 돌아갔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편, 선유도 해수욕장은 지난 6월 25일 개장해 오는 8월 18일까지 총 55일간 피서객을 맞이한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