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정읍 농촌의 새로운 희망’ 청년창업농 영농정착 적극 지원
정읍시, ‘정읍 농촌의 새로운 희망’ 청년창업농 영농정착 적극 지원
  • 박현석 기자
  • 승인 2019.05.02 1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매월 최대 100만원 최장 3년 간 지원

정읍시농업기술센터가 지난달 302청사에서 ‘2019년 청년창업농 영농정착 지원사업추진에 대한 교육을 가졌다.

청년창업농 영농정착지원사업은 만18세 이상 40세 미만, 영농 경력 3년 이하의 청년농업인에게 매월 최대 100만원을 최장 3년 간 지원한다. 지원된 자금은 농가 경영비와 일반 가계자금으로 사용할 수 있다.

시는 지난해 27명을, 올해는 지난 1월까지 사업 신청을 받아 431명을 최종 선발했다.

선정된 청년창업농은 정책자금 융자와 농지은행 비축농지 최우선 지원, 선도 농가 현장실습 교육, 경영 컨설팅 등 다각적인 추가 지원도 받을 수 있다.

기술센터 관계자는 농업은 향후 가장 유망한 산업이지만 농촌의 현실은 청년농업인이 부족한 실정이다앞으로 젊고 유능한 청년 농업인이 성공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기술센터의 교육시스템과 4-H 및 강소농 등 학습단체 활동을 연계해 지원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