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타운
국제/북한미국/중남미
트럼프, “중국 시진핑, 북한 문제 해결에 아주 열심”북한관련, “아주 이레적인 일 있었다” 궁금증 자아내
김상욱 대기자  |  mobacle@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4.21  13:29:29
   
▲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미중 정상회담(2017.4.6~7)에서 시진핑 주석에게 “북한의 위협을 제거하거나 이에 대해 뭔가를 한다면, 미국과 훨씬 나은 무역 거래를 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면서 시 주석이 매우 열심히 일할 것을 확신한다는 근거로 내놓았다. ⓒ뉴스타운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최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북한 문제 해결을 위해 매우 열심히 노력하고 있으며, 실제로 많은 변화가 일고 있다며, 그를 존경한다고 말하는 등 중국의 대북 역할에 많은 기대감을 나타냈다.

트럼프 대통령은 20일(현지시각) 백악관에서 파올로 젠틸로니 이탈리아 총리와의 정상회담을 마친 뒤 가진 기자회견에서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북한의 변화를 위해 매우 열심히 노력하고 있다”면서 그 한 예로 “(북한의) 많은 석탄 선박들이 차질을 겪는 등 다른 많은 일들이 벌어지고 있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중국이 북한 문제 해결을 위한 최근의 노력들은 과거에 보지 못했던 일들이라고 말한다는 전언이다.

그러면서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2~3주 동안 일부 아주 이례적인 움직임들이 있었다”고만 말해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그는 아주 이례적인 움직임이 무엇인지 밝히지 않고 있다.

트럼프는 “시진핑 주석을 많이 존중하고 있으며, 그가 북한 문제 해결을 위해 열심히 일할 것으로 확신하고 있다”고 말했다. 결과는 알 수 없지만 시 주석이 열심히 일하고 있다는 것만은 확신한다는 것이다.

그는 미중 정상회담에서 시진핑 주석에게 “북한의 위협을 제거하거나 이에 대해 뭔가를 한다면, 미국과 훨씬 나은 무역 거래를 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면서 시 주석이 매우 열심히 일할 것을 확신한다는 근거로 내놓았다.

이어 그는 취임 이후 90여 일 동안 북한과 관련, “많은 일을 하고 있으며, 우리가 매우 좋은 위치에 있다”면서 “군사력을 빠르게 증강하고 있고, 많은 일들이 지난 짧은 기간 동안 벌어졌다”고 말하고, “(북한은) 지금 당장의 위협이며, 앞으로 무슨 일들이 벌어지는지 주시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WP, ‘시진핑의 한국은 중국의 일부’발언, 한국인 분노 일으켜
미국, 5월 중 북한 탄도미사일 요격 실험 실시
트럼프 정권, 북한과 러시아 위협 대응 ‘핵전략 재검토’
백악관, ‘북한에 취할 수 있는 모든 조치 검토’
중국, 북한 핵 ‘잠재적 위험에서 현실적 위험’으로
트럼프 정권, 대북 정책 골자 ‘최고의 압박과 개입’
북한 핵무기 개발 소사(小史)
북한 외무성, 명령만 있으면 6차 핵실험 언제든 가능
NBC TV, 북한 핵실험 징후 확증 단계 ‘재래식 무기 선제공격’
북한 외무성, “군사력 행사면, 무자비한 핵 벼락 보복”
중국 언론, ‘북한 도발시 중국 제재도 강화 불가피’
강력함대 파견 트럼프 vs 핵 공격 경고한 김정은
미국, 북한 도발시 사전 통보 없이 독자 행동
트럼프, 중국 북한문제 돕지 않으면 미국 독자행동
트럼프-시진핑, 12일 오전 전화회담 ‘한반도문제 논의’
미국, 북한 미사일 요격 만반의 준비 완료
미중 정상회담, ‘북핵 억제 협력 강화’하기로
북한 미사일 개발 프로그램 소사(小史)
트럼프, ‘큰 문제인 북한문제 해결은 나의 책임’
미 상원의원들, 트럼프에 ‘중국 사드 보복 철회 요구’ 서한
트럼프, “북한은 인류의 문제” 국제공조 강조
미중 정상회담 ‘북한 위협’ 중국에 확실히 압박하게 해야
김상욱 대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이용약관게시물게재원칙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담당자:심광석)이메일무단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