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평판] 지방은행 브랜드 9월 빅데이터 조사...1위 부산은행, 2위 대구은행, 3위 경남은행
[브랜드평판] 지방은행 브랜드 9월 빅데이터 조사...1위 부산은행, 2위 대구은행, 3위 경남은행
  • 뉴스타운경제 김대희 연구원
  • 승인 2016.09.05 08: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16년 9월 지방은행 브랜드 평판조사 결과 ⓒ뉴스타운

2016년 9월 지방은행 브랜드 평판조사 결과,  부산은행 1위 대구은행 2위 경남은행 3위로 분석되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대한민국에서 사랑받는 지방은행 브랜드인 부산은행·경남은행·대구은행·광주은행·전북은행·제주은행에 대해서 브랜드 평판분석을 하였다.  6개 지방은행 브랜드에 대해서 지난 한달간  2016년 8월 3일부터 2016년 9월 4일까지의 지방은행 브랜드 빅데이터  7,412,532개를 분석하여 소비자들의 지방은행 브랜드 평판를 알아냈다. 지난 8월에 발표한 지방은행 브랜드 빅데이터  7,885,522개와 비교해보면 6.00% 줄어들었다. 

브랜드에 대한 평판지수는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들의 활동 빅데이터를 참여가치, 소통가치, 소셜가치, 시장가치, 재무가치로 나누게 된다.  지방은행 브랜드 평판조사에서는 참여지수와 소통지수, 소셜지수로 분석하였다. 

브랜드 평판지수는 소비자들의 온라인 습관이 브랜드 소비에 큰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찾아내서,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서 만들어진 지표이다.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은 브랜드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의 출처와 관심도, 소비자들의 관심과 소통량, 이슈에 대한 커뮤니티 확산, 콘텐츠에 대한 반응과 인기도, 커뮤니티 점유율, 마케팅에 대한 효과를 측정할 수 있다.

▲ 2016년 지방은행 브랜드 평판조사 결과 ⓒ뉴스타운

9월 지방은행 브랜드평판 순위는   부산은행,  대구은행,  경남은행,  광주은행,  전북은행,  제주은행 순이었다.

1위에 기록한  부산은행 브랜드는 참여지수 415,300 미디어지수  1,114,218 소통지수  591,426 커뮤니티지수 116,949 소셜지수 46,928로 브랜드평판지수  2,288,929가 되었다. 지난 8월 브랜드평판지수 2,155,013와 비교해보면 6.21% 상승했다.

2위, 대구은행 브랜드는 참여지수 456,200  미디어지수  456,876 소통지수  451,374 커뮤니티지수 121,057 소셜지수 161,777로 브랜드평판지수 1,827,375가 되었다. 지난 8월 브랜드평판지수 1,715,891와 비교해보면 6.50% 상승했다.

3위, 경남은행 브랜드는 참여지수 158,500 미디어지수  800,310 소통지수  201,696 커뮤니티지수 301,148 소셜지수  29,696로 브랜드평판지수 1,252,711가 되었다. 지난 8월 브랜드평판지수   1,704,060와 비교해보면 26.49% 하락했다.

▲ 2016년 지방은행 브랜드평판 변화추이 ⓒ뉴스타운

9월 지방은행 브랜드평판 증감순위는  대구은행 6.50%   부산은행 6.21%  광주은행  2.54%  전북은행 -21.71%   제주은행 -24.48%  경남은행 -26.49% 순으로 분석되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최근 지방은행인 부산과 경남, 대구와 광주은행이  중금리 시장 공략을 강화하는 상품을 출시했다. 지난 7월에 제주은행과 전북은행이 중금리 상품을 출시했었기 때문에 전 지방은행이 중금리 대출시장에 참여하게 된 것이다. 지방은행은 소매금융과 지역민 대상 대출에 강점을 가지고 있기에 시중은행과 2금융권 사이에서 새로운 시장을 만들 것으로 보인다. 이제 본격적인 지방은행의 브랜드 중심 경영이 이슈가 될 것으로 보인다" 라고 밝혔다.  

▲ 2016년 지방은행 브랜드평판 변화추이 ⓒ뉴스타운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국내 브랜드의 평판지수를 매달 측정하여 브랜드 평판지수의 변화량을 발표하고 있다. 이번 지방은행 브랜드 평판지수는 2016년 8월 3일부터 2016년 9월 4일까지의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 결과이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