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툰 플랫폼 피너툰, 화요일 웹툰 7편 공개...이 여자가 덕후로 사는 것
웹툰 플랫폼 피너툰, 화요일 웹툰 7편 공개...이 여자가 덕후로 사는 것
  • 뉴스타운경제 이선영 연구원
  • 승인 2016.08.02 0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웹툰에서 판타지를 다루는 작가들도 많다. 판타지는 현실을 극한적으로 왜곡한 요소 및 해당 요소가 들어간 작품을 말한다. 

판타지는 대체로 현실과는 동떨어진 내용이며 일상에서 벗어난 일탈감이 재미있어서인지 역사가 아주 오래되었다. 최근에는 소설, 만화, 영화, 게임 등 여러 매체에서 다양하게 다루는 장르다.

한국에서의 판타지는 무협물로 정착했다. 그렇기 때문에 한국서의 판타지 장르는 사실상 서구권 문화에서 자주 다뤄지는 것들, 중세 성, 마법, 기사 등을 가리키는 장르라고도 볼 수 있다고 한다. 그러기에 게임분야에서 성공한 요인이 된다.

웹툰 플랫폼 피너툰에서는 요일별 웹툰을 추천하고 있다. 화요일 웹툰으로 7개를 소개한다.

1. 이 여자가 덕후로 사는 것 레벨업?!  ( 개그, 일상 ) 

여덕=동인녀? 여덕후라고 다 동인녀는 아니라고!이 여자가 덕후로 사는 것이 피너툰에서 새로운 내용으로 찾아왔습니다.리얼충은 가라! 더 파워업한 여자덕후 화인의 덕후공감툰!

▲ ⓒ뉴스타운

2. 이야기의 조각 ( 판타지, 드라마, 미스터리 )
판톰 작가 단편 시리즈. 등 형용불가한 감정을 불러일으키는 기묘한 이야기의 모음집.

▲ 이야기의 조각 ( 판타지, 드라마, 미스터리 ) ⓒ뉴스타운

3. 좋아한다는 말은 절대 하지 않을 거야  ( 학원물, 페어리BL, 소꿉친구 )
나쁜 소리 하지 마!!"라는 말과 함께 거절한 그날의 기억.그리고 그대로 사이가 멀어져 버렸다.사과하고 싶어서, 그리고 예전처럼 돌아가고 싶어서…마모루가 카나를 쫓아 상경한 15살의 봄.같은 학교, 같은 기숙사의 같은 방―그렇게 둘은 재회하지만….나란히 누워 잠들 때 느끼는 체온도, 쓰다듬어 주는 손도,

▲ 좋아한다는 말은 절대 하지 않을 거야 ( 학원물, 페어리BL, 소꿉친구 ) ⓒ뉴스타운

4. 파워풀 릴리 ( 학원물, 개그, 백합물 )
보이쉬한 외모와 출중한 태권도 실력으로 여중학교에서 인기 만점 이었던 진민희는 여자인데도 여자한테 인기 있는 자신이 지겹다. 자신도 순정만화 같은 평범하면서도 달콤한 연애를 하기 위해 남녀공학 고등학교로 진학하고 정호랑이란 남학생을 짝사랑하게 된다.

▲ 파워풀 릴리 ( 학원물, 개그, 백합물 ) ⓒ뉴스타운

5. 코코로 인형 ( 짝사랑, 터치뷰 )
"분명 그는 모를 것이다내 얼굴도 이름도 그리고...존재 조차도그러니 나는 나대로 행동 할 거야!!"인형 만드는 소녀로 유명한 괴짜 로리타 소녀 시로야마 코코로짝사랑하는 상대 슌을 인형으로 만들려 오늘도 그의 모습을 도촬 중! 그와 맺어지기 위해 악마인 부쿠와 계약을 하게 되고 인형이 되어버린 로리타 소녀

▲ 코코로 인형 ( 짝사랑, 터치뷰 ) ⓒ뉴스타운

6. 내 몸이 백합?! ( 학원물, 백합물 )
여자로서, 여자인 채로, 여자를 유혹해야 한다! 신성한 여우상에 낙서를 한 죄로 저주를 받아, 하루 아침에 여자가 되어버린 유우키.저주를 풀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은 ‘여자와의 연애 성취하기?!’.그리하여 전교생 기숙사제인 명문 시라호시 여학원에 들어가게 되지만,여기를 봐도, 저기를 봐도 여자투성이인 그곳..

▲ 내 몸이 백합?! ( 학원물, 백합물 ) ⓒ뉴스타운

7. 19살에 아빠랑 엄마?! ( 동거, 가족 )
한 지붕 아래, 아기와 19세의 남녀.첫 키스도 아직인데 아빠랑 엄마!?여름방학 동안 도시에 사는 언니의 집에서 지내게 되어설레는 마음으로 문을 열자,현관에는 기저귀 하나만 입은 갓난아기가 있었다.게다가 아기를 쫓아서 나온 것은....

▲ 19살에 아빠랑 엄마?! ( 동거, 가족 ) ⓒ뉴스타운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핫이슈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손상윤
  • 대표이사/회장 : 손상윤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