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광장(논객방)
지금 무릎 꿇고 기도할때입니다.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김 루디아
 2019-03-26 14:14:52  |   조회: 1084
첨부파일 : -

지금 무릎 꿇고 기도할때입니다.

https://www.youtube.com/embed/wDArpOdys8k

이렇게 서방국가에서까지, 미국은 말할것도 없으며, (Needless to say ) 하나님의  성령의 도우심으로  대한민국이 남북한을  하나되게  염원하고 있다는것 깨달아야 한다오... 우리는 확실히 믿기에 김정은이를 악마의 소굴에서 구출하고 신음하는 북한을 하루빨리 구출 하는것이 우리에게 주심 하나님의 섭리이자 사명인것을 반듯이 깨달아야 한다오...아, 슬픔이여, 사라질찌어다기쁨과 영광의 통일의 그날이여, 어서 오시옵소서...... 우리의 간절한 기도를 들으실불 믿습니다. 오, 전지전능의 아바 아버지.....이 땅을 도우소서.....

우리 모두 함께불러요. 두손 높이 들고 우리 함께 노래불러요 조국을 위하여.....사랑하는 형제자매들이여, 일어나라

꺼저가는 등불을 끄지아니하시며, 상한 갈대를 꺾지아니하시며 진리로 공의를 배푸시는 만군의 여호와여, .(사 42:3).."나는 여호와니, 이는 내 이름이라, 나는 내 영광을 다른 자에게, 내 찬송을 우상에게 주지 아니하리라...(사. 42:8) 

졸지않이하시는 우리의 아바 아버지, 왕중 왕이신 좋은신 하나님, 전지전능하신 하나님, 이나라를 구하여 주시옵소서......조국을 빠았긴  자에겐 이런 노래를 부를 시간도, 자격도 기쁨도 없습나다.

우리에게 공산화통일이 아닌 자유민주국가인 그러한 통일을 원합니다. 공산주의는 우릴 죽이고 멸망시키는것뿐, 생명이 없습니다. 예날에도 그랬고, 현재도 장차 미래도 그러할것입니다.  소련과 중국에 속고 있는 김 정은이를 구해내야 합니다. 이를모르고 마귀로 미혹되어가고 있는것입니다. 이 넘의 마귀는 신시작으로 다루게 되면 더욱 악랄해집니다. 사악한 이 마귀때들은 "예수님 이름으로 물러갈찌어다" 하고 외쳐야 합니다. 예수님은 생명이요, 마귀는 사망 그 자체입니다. 우린 이것을 깨닫고 사리판단을 하고 현 시국에 임해야 합니다.  지금은 바야흐로 치열한 영적전쟁시대 인것입니다. 영적무장을 단단히 해야 합니다.. 지금 이땅 대한민국에, 마귀의 방해공작이 아주 치열합니다. 다 아시지요?

우리의 조국 대한민국, 우리가 지키지 아니하면 그 누가 지켜 주시겠습니까?.....정신 차려 열심이 기도 드려야 합니다. 공든 탑은 절대로 무너지지않습니다. 공들여 가꾼  힘든 나무는 절대로 꺾이지아니합니다.

상기 동영상에 나오는 이런 조국이 부디 있길 손꼽아 기다려 봅니다. 조국이 없는 민족은 눈물뿐이요, 또 한숨과 슬픔뿐이오니, 이렇게 이렇게 노래 부를수 있는 조국 대한민국이 있다는것 어찌 기쁘지않겠습니까?....어찌 행복 하지않겠습닊??.....함께 너도 나도 손에 손 잡고

힘끝 노래불러요...아,고마우신, 우리의 하나님시여, 우리의 조국이여,

우리에게 주신 조국 대힌민국, 부-디 영원하여라 누가 뭐라 한다해도

해물과 백두신이 마르고 닳도록....하나님이 보호하사 우리나라만세

지금 위기를 위기인줄 모르고 있는 그 자체가 최대 위기입니다. 강경화외교는

왜 일본에 대하여 말 한마디 못하고 그 뛰어난 영어실력으로 한방 갈겨버리지도 못하고 우물쭈물 하는지 묻고 싶습니다. 그  이유가 무얼 한단 말이요?.......보기좋게 국제무대에서 까부는 일본을 통쾌하게 갈기지 못하고,  모든 실력을 잘 쓰지못하고, 어디서 무얼 하고 있단 말이요?...강외교, 정신 차려 조국을 위해 분발 하시요......문정권의 악세사리가 아니잖아요?.....일본에 대해.....월급 값을 해야지.....나라 록을 먹고 있으면서,,,무얼 하자는거요? 강경화 외교는 외무부장관 노릇 잘할줄 믿습니다. 실력 발휘하셔야지요?.....

.까부는 일본 보고만 있을꺼요??????한번 뽄대를 보여줘야지.....장수장관이면 장수장관 값을 해야 하는것 아닌가요?......일본놈들앞에선  절대로 일본말 하면 안돼요. 영어로 해야지....그래야 무시를 안 당하지요.......나는 일본 가던지 해외에서 일본인을 만나면,  절대로 일본말은 일절 안한다우. 알본말은 영어보담 더 잘 하지만 일절 안써요. 이유인즉, 식민지시절 생각하며, 무시하고, 깔보니깐....자존심문제요....난 당당한 대한민국 국민이니깐.....

강외교는 국적이 어디인가요?.....대한민국이요? 인민공화국인가요?......대한민국 외무부장관이면 대한민국 외무부장관 다워야지.....어디서 숨어서 무얼하고 있단 말이요?....대한민국의 간판인 외교장관이 실력발휘하지않고 뒷전에서 무얼한단 말인가요??????영어실력으로 일본넘들은 기를 죽여놔야 한다우,,,,,가슴엔 당당히 대한민국 벳지(Bedge)를 달고 가야지..트럼프처럼 ...미국의 성조기 벳지를 자랑스럽게 달고 다니는 미국대통령 얼마나 보기가 좋은지요?........

우리나라 대통령 가슴엔 언제, 대한민국 국기인 태극기 벳지를 달고 다니는것 보는게 소원인데....어느세월에....이상한 정체불명의 벳지가 낮설기만 한데요....그 가슴에 달고 다니는 정체불명의 벳지(Bedge) 는 어디에서 온 것인가요?...그것이 궁굼 합니다. 다시 한번, 강외교, 분발 하시요 !!!....

03262019-7

역사의 증인

2019-03-26 14:14:52
119.202.97.14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토론광장(논객방)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토론광장 활성화를 위한 개편안내HOT 뉴스타운_ - 2014-06-17 120196
공지 [공지] 뉴스타운 토론광장 이용 안내HOT 뉴스타운_ - 2012-06-06 129362
2529 그의 자유를 빼았으면, 반듯이, 화(禍)있으리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1-10 427
2528 트럼프 미국대통령님께 드립니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1-09 350
2527 * 그래도 나는 나아간다 *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1-09 325
2526 원수 갚는것이 내게 있으니, 내가 갚으리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1-05 747
2525 하늘의 뜻인줄 우리는 앎이니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1-04 418
2524 그대에게 하나님 말씀을 선사 하노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1-04 343
2523 문정권은 시류(時流)를 읽을줄 앎이니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1-03 426
2522 사랑하는 국민 여러분, 대역사의 전환점의 2020의 새날이 밝았습니다. ㅣ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20-01-01 486
2521 전광훈목사님, 기뻐하십시요, 문정권에 감사하십시요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12-31 540
2520 하나님아버지시여, 우리의 기도소릴들으시나아까?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12-30 355
2519 김 정은위원장은 자유통일 대한이 탄생시킨 위대한 지도자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12-29 368
2518 바람에 흔들려도 꽃은 핀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12-27 497
2517 동토(凍土)위에 피는 꽃은 시간을 요한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12-26 400
2516 조국을 구속 해야만 문정권에 유리할것이요.......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12-26 327
2515 오늘의 승자는 그대 이거늘,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12-25 392
2514 오늘은 크리스마스, 축 탄생, 아기예수 탄생하셨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12-25 269
2513 사랑하는그대여,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12-22 287
2512 때리면 더 강해지는것이 기독교정신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12-19 530
2511 자유민주국가에서, 집회와 시위가 보장되어 있거늘.....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12-19 349
2510 하나님의 기름부음 받은 큰종을 건드리는자는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9-12-18 398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