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大卒 취업난 해소위해 연수사업 추진
충남도, 大卒 취업난 해소위해 연수사업 추진
  • 한상현
  • 승인 2007.12.06 11: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취업 이공계 대졸자 대상으로 수요자중심의 산업인력양성사업 실시...

충청남도는 산업현장 수요와 이공계 교육간의 질ㆍ양적 미스매치를 해소하고, 청년실업 문제에 적극 대처하기 위해 미취업 상태인 이공계 대학(전문대 포함) 졸업생을 대상으로 '수요자중심 산업인력 양성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충남도에 따르면, 한국기술교육대학교를 연수기관으로 선정하여 충남지역 전략산업을 중심으로 실질적인 연수효과를 높이기 위해 50명씩 2기로 나눠 총 100명에 대하여 연수사업을 추진한다는 것.

특히, 이번 연수사업은 미취업 이공계 대졸인력을 대상으로 충남도의 전략산업분야인 반도체, 디스플레이, 자동차부품산업 등 3개 분야에 대한 전문 기술연수를 6개월 과정으로 실시하여 도내 기업체 등에 취업을 시키기 위한 것이다.

▲주요 연수내용은 ▷기업적응력 향상을 위한 이론습득 및 문제 해결능력 배양 ▷기업수요에 부응하는 맞춤형 실습교육을 통한 현장 적응력 제고 ▷기업의 현지적응을 위한 현장실습 등 수요자가 요구하는 맞춤형 인력양성 과정을 중점 연수한다.

▲연수비는 전액 충남도에서 부담하고 원거리 거주자에 대한 기숙사 제공과 연수생에 대하여는 70%이상 취업을 목표로 추진한다.

▲참가 대상자는 충남도에 주소를 둔 이공계 대졸(전문대 포함) 미취업자(‘08년 2월 졸업예정자 포함)로 만 29세이하 또는 졸업후 2년이내인 자로서 오는 12월 19일까지 한국기술교육대학교 산학협력단에 신청을 하면 면접을 통해 연수사업에 참여할 수 있게 된다.

기타 궁금한 사항은 한국기술교육대학교(http://cuic.kut.ac.kr) 산학협력단(☎041-521-8104, 8105)으로 문의하면 자세한 안내를 받을 수 있다.

한편 충남도가 지난 해 연수사업을 추진한 결과 100명의 연수생에 대하여 78명을 정규직으로 취업시키는 성과를 거뒀으며, 연수생은 물론 도내 산업체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