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 문화유산원, ‘LH 해체 반대’ 국회 앞 1인 시위
진주 문화유산원, ‘LH 해체 반대’ 국회 앞 1인 시위
  • 정종원 기자
  • 승인 2021.08.02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진주 혁신도시 지키기 범시민운동본부가 추진하고 있는 LH 해체 반대 상경 릴레이 1인 시위가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진주 문화유산원은 2일 국회 의사당 앞에서 1인 시위를 이어갔다.

진주 문화유산원은 “LH는 지역과 함께한 대표적인 상생 기업으로 지역 문화 발전에 함께해 왔다”며 지역 균형 발전을 위한 올바른 LH 개혁과 혁신을 호소했다.

상경 시위에 참여한 심동섭 원장은 “경남진주 혁신도시의 근간을 위협하는 일방적인 LH 해체안에 반대하며, 국가와 지역이 상생 발전할 수 있도록 지역사회 등과 논의한 합리적인 개혁안이 나올 때까지 끝까지 투쟁을 함께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진주 문화유산원은 지역의 다양한 유·무형 문화유산을 기록하고 발전시키기 위해 활동하고 있으며, LH 지키기 운동 1인 시위에 참여하는 등 지역 발전을 위한 다양한 문화 운동을 전개하고 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