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경찰서, 금융기관 상대 전화금융사기 예방 홍보
평창경찰서, 금융기관 상대 전화금융사기 예방 홍보
  • 김종선 기자
  • 승인 2021.08.02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창경찰서(서장 김진홍)는 지난 7월 27일부터 30일까지 4일간 평창군 관내 39개 금융기관(본점, 지점)에 진출하여 전화금융사기 피해 예방을 위한 홍보활동을 전개하였다.

최근 경찰청과 금융감독원이 전화금융사기 근절을 위해 대포통장 유통을 엄격히 규제하자 돈을 송금시키는 수법에서 대면편취형⋅침입절도형 수법으로 진화, 피해자가 금융기관 창구에서 다액의 현금 인출을 시도하고 있다.

따라서 금융기관 창구직원이 인출 단계에서 전화금융사기 피해 여부 진단을 하고 피해 의심 시 신속한 112신고만이 피해 예방의 지름길이 되었다.

2019년부터 현재까지 평창군에서 발생한 대면편취형⋅침입절도형 전화금융사기는 25건(피해액 약 6억6,000만원)이며 올해에만 8건(피해액 약 2억8,000만원)이 발생하였다.

평창경찰서에서는 이번 금융기관 진출 홍보활동을 시작으로 상가번영회, 이장협의회, 부녀회 등을 상대로 홍보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할 예정이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