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자전차왕 엄복동' 이범수, "정지훈, 소박하고 순박한 개성 있다"
영화 '자전차왕 엄복동' 이범수, "정지훈, 소박하고 순박한 개성 있다"
  • 이하나 기자
  • 승인 2020.03.28 15: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자전차왕 엄복동 (사진: 영화 '자전차왕 엄복동')
영화 자전차왕 엄복동 (사진: 영화 '자전차왕 엄복동')

영화 '자전차왕 엄복동'이 화제다.

28일 오후 1시 30분부터 채널 OCN에서 영화 '자전차왕 엄복동'이 방영됐다.

지난해 2월 개봉해 17만2213명의 관객을 동원했던 이 작품은 이범수가 배우 겸 제작자로 나서 화제가 됐다.

이범수는 '자전차왕 엄복동' 개봉 당시 "감히 제작 타이틀로 임하니까 많은 것들을 배우게 됐다. 성장하는 계기가 됐다. 스태프 분들, 배우 분들의 노고를 생각하게 됐다"며 "배우 때는 나름 감사한다고 했지만 이번 작품을 통해 더욱 소중함을 느끼게 됐다. 영화인으로서도 발전하는 계기가 됐다"고 말했다.

또 주인공 정지훈(비)에 대해 그는 "지훈 씨는 평소에 고급스럽고 셀럽 이미지를 익히 알고 있는데 그 이면에 소탈하고 순박한 정지훈의 개성이 있다고 생각하고 있었는데 흔쾌히 임해줘서 고맙다"고 말했다.

한편 '자전차왕 엄복동'은 일제강점기 희망을 잃은 시대에 일본 선수들을 제치고 조선인 최초로 전조선자전차대회 1위를 차지하며 동아시아 전역을 제패한 엄복동의 업적을 소재로 당시 나라를 위해 몸 바친 독립군들의 활약을 픽션으로 재구성한 작품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