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 힐러리, 공화 멕케인 승리
민주 힐러리, 공화 멕케인 승리
  • 김상욱
  • 승인 2008.01.30 13: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 플로리다 프라이머리 선거

^^^▲ 플로리다에서 승리를 거둔 존 매케인 미 공화당 상원의원^^^
미 공화당의 존 맥케인(John McCain) 상원의원이 29일(현지시각) 실시된 플로리다 프라이머리(Primary : 예비선거)에서 경쟁자 미트 롬니(Mitt Romney) 전 메사추세츠 주지사를 박빙의 차이로 승리를 거머쥐어 오는 2월 4일 ‘슈퍼 화요일’을 앞두고 유리한 고지를 차지했다.

뉴햄프셔, 사우스캐롤라이나 경선에서 승리를 거둔 존 맥케인 상원의원은 미 대선 승부처로 여겨져 왔던 플로리다 예비선거에서 미시간, 네바다 경선에서 승리를 거둔 미트 롬니 전 주지사를 간발의 차이로 따돌리면서 개표율 62% 상황에서 맥케인은 36%의 지지율을 받아 32%의 지지율을 받은 롬니 전 주지사를 간발의 차이로 리드해 최종 승리가 예상된다고 미 언론들은 전했다.

플로리다에 몇 주 동안 머물러 공을 들여온 루돌프 줄리아니(Rudolph Giuliani) 전 뉴욕시장은 16%의 저조한 득표율에 그치면서 3위로 사실상 중도 탈락했다. 따라서 그는 ‘슈퍼 화요일’에 대비 존 맥케인 지지선언을 하는 방안을 강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아이오아 코커스(당원대회)에서 기대 밖으로 승리를 했던 마이크 허커비(Mike Huckabee)는 13%의 득표율로 꼴찌를 면치 못했다.

^^^▲ 플로리다 예비선거서 압도적으로 오바마를 누루고 승리를 거둔 힐러리 클린턴^^^
이날 플로리다 예비 선거를 거치면서 존 매케인 상원의원은 현재까지 6번 치러진 공화당 경선 중 뉴햄프셔, 사우스 롤라이나, 플로리다 등 3곳에서 승리했고, 미트 롬니 전 메사추세츠 주지사는 미시간과 네다바 등 2곳, 허커비 전 아칸소 주지사는 아이오와 1곳에서 승리했다.

한편, 민주당 힐러리 클린턴(Hillary Clinton) 상원의원은 플로리다 예비선거에서 개표 초반부터 압도적인 지지율을 받아 막강한 경쟁자인 버락 오바마(Barack Obama)를 가볍게 누르고 승리했다. 67%개표 진행 상황에서 힐러리 클린턴은 50%를, 오바마는 32%, 존 에드워드는 15%로 3위에 그쳤다.

그러나 힐러리 의원은 민주당 플로리다 예비선거 무효화 결정으로 210명의 대의원 중 단 한명의 대의원을 확보하지 못하게 됐다. 민주당은 지난해 당규를 어기고 경선 날짜를 1월로 앞당긴 플로리다 주에 대해 대의원 210명을 전원 인정하지 않기로 하는 징계를 내린 바 있기 때문이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