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창군, 4차산업 미래 인재양성 메이커교육 호응
순창군, 4차산업 미래 인재양성 메이커교육 호응
  • 정준영 기자
  • 승인 2020.11.24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창군이 4차 산업 시대 미래인재 양성을 위한 초‧중학생 대상 컴퓨터 코딩 교육을 실시해 학생과 학부모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이 사업은 군에서 교육지원청으로 예산을 지원해 순창발명교육센터(영재교육원 내)에서 진행하는 사업으로, 컴퓨터 코딩 및 3D 프린팅, 목공 DIY 교육 을 통해 창의융합형 인재를 양성하기 위함이다.

당초 3월부터 초‧중학생 대상 신청자를 선발해 수업을 실시할 계획이었으나, 코로나19 여파로 올해는 지난 6월부터 시작해 다음달 12월까지 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다. 교육은 초등 코딩 메이커반, 중등 메이커반, 중등 DIY반 3개 과정을 주 1회씩 운영하고 있다.

메이커반에서는 3D 프린터기를 활용하여 직접 작품을 설계하고 생산까지 과정을 통해 학생들의 창의력 향상에 큰 도움을 주고 있다.

이에 황숙주 군수는 지난주 중등 코딩 메이커반과 중등 목공 DIY 수업에 참여하고 있는 학생들을 직접 찾아 “미래사회는 학교 성적 외에 특기가 있는 인재를 요구하는 시대이므로 컴퓨터 뿐만 아니라 문화‧예술 분야에서 다양한 경험을 통해 본인의 특기나 적성을 찾도록 노력해야 한다”고 격려했다.

이어“우리군에서는 여러분의 다양한 활동을 위해 적극 지원할 계획이니, 본인의 미래를 위해 여러 분야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