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엔젤복지통신원, 복지 소외계층 해소를 위한 가교
정읍시 엔젤복지통신원, 복지 소외계층 해소를 위한 가교
  • 박현석 기자
  • 승인 2020.10.27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82세대 발굴, 신속한 복지서비스 제공

정읍시가 차별과 소외 없는 시민 모두가 행복한 복지 도시로 나아가기 위해 다양한 맞춤형 복지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특히, 복지서비스가 스며들지 않는 복지 사각지대를 없애기 위해 ‘엔젤복지통신원 제도’를 도입하며 복지 소외계층을 적극 발굴해오고 있다.

복지 통신원은 우리 생활에 근접해 있는 집배원과 전기·가스·수도 검침원 등 1,300여 명으로 위기 상황에 처한 이웃 주민들을 발굴하고 제보해 위기 상황을 해소하는데 든든한 가교역할을 하고 있다.

이들은 지난 3월부터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해 위기 상황이 예측되는 소외계층 282세대를 발굴했다.

시는 발굴한 282세대에 대해 신속하게 생계·의료·교육·주거·연료비 등 필요한 서비스를 제공해 취약계층을 보호하고 있다.

발굴 가구 19세대에 국민기초수급자, 차상위계층 신청 등 맞춤형 긴급지원을 통한 취약계층의 생활 안정 지원을 도왔다.

또, 191세대에 대해서는 수세식 화장실 설치와 도배, 장판, 창호, 보일러 교체 등을 통해 쾌적한 주거환경을 제공했다.

이와 함께, 72세대에 가전, 가구, 육아용품, 생필품 등을 제공하고, 복지제도 안내를 상담받을 수 있도록 서비스 지원했다.

또한, 복합적인 문제를 가지고 있는 고위험 가구에 대해서는 통합사례관리서비스를 통해 각종 위기 상황을 신속히 극복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유진섭 시장은 “코로나19로 인해 대면 접촉이 어려운 시기에 복지통신원들의 도움으로 복지 소외계층을 발굴해 도움을 줄 수 있어서 감사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시민을 위한 복지정책 개발과 복지 도시로 도약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핫이슈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