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러라면 표절한 이상민, 중국서 신세지며 인연 "하룻밤만 재워줘…좋은 데 사네"
천러라면 표절한 이상민, 중국서 신세지며 인연 "하룻밤만 재워줘…좋은 데 사네"
  • 김하늘 기자
  • 승인 2019.09.16 08: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송인 이상민을 향한 대중의 반응이 심상치 않다.

그는 15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마라라면' 레시피를 전격 공개했다.

해당 레시피는 보통의 라면과 달리, 중국의 향신료와 소스를 첨가해 독특한 맛을 내는 것으로 전해졌다. 

그러나 이가 이미 누리꾼들 사이에서 맛이 보장됐던 '천러라면' 레시피와 매우 흡사하다는 의견이 이어지면서 그가 순식간에 레피시 표절 의혹에 휘말렸다.

게다가 천러의 팬들은 이 씨가 이미 한차례 그에게 신세를 진  적이 있던 사실을 설명하며 더욱 비난의 목소리를 높였다.

이 씨가 그에게 신세를 진 것은 지난해 방송된 KBS2 '하룻밤만 재워줘' 출연 당시였다.

당시 중국 상하이에 방문했던 그는 마땅히 머물곳이 없자 천러에게 "상하이 하룻밤을 자게 해 주면 이태원 우리 집에서 열 밤 재워 줄게"라면서 "네가 나보다 더 좋은 데 살잖아"라며 그를 회유해 시청자들의 이목을 모은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