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석희 폭행 고발' 김웅 기자, 당일 현장 영상有 "웃음이 나와요?"…정색
'손석희 폭행 고발' 김웅 기자, 당일 현장 영상有 "웃음이 나와요?"…정색
  • 김세정 기자
  • 승인 2019.01.26 15:31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석희 폭행 고발 김웅 기자 (사진: 채널A)
손석희 폭행 고발 김웅 기자 (사진: 채널A)

 

JTBC 손석희 대표이사로부터 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김웅 기자가 당일 현장 영상을 공개했다.

지난 24일 조선일보의 영상 채널 '씨브라더'는 손석희 폭행 사건의 직캠 풀영상을 공개했다. 해당 영상은 김웅 기자가 몰래 촬영한 것으로 추정된다.

영상에서 손석희 대표와 김웅 기자는 길거리에 서서 대화를 나누고 있다. 김웅 기자가 "선배님 저 오늘 폭행하셨죠? 지금 웃음이 나옵니까?"라고 묻자 손석희 대표는 "야. 그런 이야기 하지 말고. 웃고 싶어서 웃냐? 웃고 싶어서 웃어? 아무튼 같이 하는 걸로 생각해"라고 답한다.

이후 김웅 기자는 파출소로 향하더니 경찰에게 "제가 30분쯤 전에 JTBC 손석희 사장한테 주먹으로 두 차례 얼굴을 가격당했거든요"라고 말했다.

손석희 대표가 "잠깐 들어왔다가 가"라며 부르자 김웅 기자는 "하지 마세요"라며 경찰에게 재차 "손석희 사장이 자꾸 못 가게 한다. 저는 귀가를 좀 해야겠거든요"라고 이야기했다.

김웅 기자는 손석희 대표의 폭행을 비롯해 지난 2017년 4월 16일에 손석희 대표가 접촉사고를 내고 합의없이 현장을 떠난 사실도 있다고 폭로했다.

반면 손석희 대표 측은 해당 접촉사고 당시 사고 사실을 인지하지 못했고, 뒤늦게 피해자들과 합의를 했다고 해명했다. 또한 김웅 기자가 해당 내용을 기사화하겠다며 거액을 요구하고 협박한 사실이 있다고 덧붙였다.

폭행 주장 역시 김웅 기자가 취업청탁을 요구해와 거절하는 과정에서 "정신 좀 차리라"라는 뜻으로 손으로 툭툭 건드린 것이라고 밝혔다.

손석희 대표와 김웅 기자의 폭행 시비에 대한 엇갈린 주장이 계속되면서 당분간 논란이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레기들 2019-01-26 18:40:20
유투브 풀 녹음 들어보면 작정하고 괴롭힌거더구만 돈받고 기사쓰는건 좋은데 양심까지 팔지는 말자 찌레기들

steve 2019-01-26 17:49:06
아니, 특종을 하랬더니 지가 특종을 만드네? 이런 우수운 기레기를봤나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