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징가?" 라기에
"마징가?" 라기에
  • 배이제
  • 승인 2007.01.10 2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z제트" 라 했더니...

시골학교에 처녀교사가 부임했다.

처녀교사는 그 학교의 분위기에 대한 소문을 들었다. 요즘 말하는 여교사에 대한 희롱이 몇차례 있었던 모양.

특히 교무실의 '윗사람'이 더 하다는 이야기를 듣고 고민을 많이 했다. 그래서 학교에서 1시간 거리에 있는 이웃 마을에 하숙집을 정하고 통근을 했다.

어느날 밀린 공문을 작성하느라 퇴근시각이 늦어진 처녀교사는 혼자 정류장으로 걸어가고 있었다.

그때 차 한대가 뒤따라 왔다. 교장선생의 차였다. 교장은 그곳 유지들과의 술자리를 끝내고 음주운전을 하고 있었다. 교장이 처녀교사 옆에 차를 세우고 말했다.

"김 선생, 타지."

처녀교사가 대답했다,

"아닙니다."

다시 교장이 목에 힘을 주어 타라고 하자 처녀교사는 어쩔 수 없이 차에 올랐다.
처녀선생은 바짝 긴장하여 몸을 웅크리고는 앞만 주시하고 있었다.

20분 쯤 지났을까. 교장이 으슥한 구비에 차를 세웠다. 교장은 밖으로 나가서 볼일을 보고 돌아왔다. 그리고 말했다.

"마징가?"

처녀교사는 그 말이 무슨 신호인듯 하여 더욱 긴장했다. 그래서 아무 대답도 못했다. 교장은 다시 차를 몰았다. 차가 신호에 걸리자 다시 물었다.

"마징가?"

처녀교사는 이번에는 어떤 말이라도 하지 않으면 안될 것 같아 조용히 말했다.

"Z(제트)"

교장:

" ........???? "

그러자 교장이 되물었다.
.
.
.
.
.
.

"그럼 막낸가?"


핫이슈포토
핫이슈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