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광수들의 위장탈북증거 정리
서울 광수들의 위장탈북증거 정리
  • 특별취재팀
  • 승인 2015.11.16 0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광수들은 위장탈북으로 그 죄질이 매우 나빠 마땅히 사형 되어야 한다

▲ ⓒ뉴스타운

1) 5.18 참전 사실을 고백하지 않은 점.

광주에 참전하였다는 것은 시각적으로 분명하게 증명이 되었다.
범죄 증명에 법정증거로 사용하는 지문분석에는 기하학이 적용된다.
95% 이상의 기하학적인 일치를 보이면 동일인으로 확정하고 법정증거로 인용된다.

얼굴인식에도 기하학으로 적용한다. 
95%이상의 일치를 보이면 은행의 육중한 금고문이 열리게 된다. 
모든 보안게이트가 열리게 된다. 

서울 광수들이 기하학적인 면 뿐만 아니라 형상각도나 등고선, 위치배열 등 판독에 적용할 수 있는 모든 기법이나 방법을 동원하여 95%이상의 일치점들을 보이고 있다. 즉 서울 광수들은 동일인이라는 증거인 것이다.

또한 한장의 사진에 동일한 이미지를 가진 사람들이 수십명이 한자리에 들어 있다면, 그것은 우연이 아니라 위장탈북의 필연인 것이다.

대체적으로 탈북자들은 두 부류로 나뉜다.
진짜 탈북한 사람들, 그들은 속일 필요가 없고 속이지도 않았다.
그래서 당당한 대한민국 국민이 되었다.

5.18 참전 사실이 있음에도 그 사실을 당국에 고백하지 않은 것은 명백한 위장탈북의 증거이다.

2) 5.18을 적극적으로 부인하고 다니는 점. 

탈북자들 대부분은 5.18이 북한 주민들 거의가 김일성의 업적으로 교육받고 인식하고 있음을 알고 있다. 일반주민들도 다 알고 있는 사실들을 북한에 있을 당시 일반주민들 보다 상대적으로 더 나은 위치에 있었던 자들이 보통일반주민들도 다 알고 있는 사실을 그들만 따로 모를리 없다. 즉 사실을 감추기 위해 거짓을 말하고 다니는 것이다.

참전 사실이 들통나자 적극적으로 부인에 나서고 있다. 진짜 탈북이면 부인할 필요가 없다. 모든 북한 주민들이 알고 있는 사실을 설사 서울 광수들만 모른다 치자. 그러면 모른다고 할 일이지 명백한 시각적 증거가 있는 북한군의 존재자체를 부인하거나 구체적인 이름까지 들어 가면서 그 사람들이 온 일이 없다라고 적극적으로 부인한다는 것은 FBI 범죄심리수사기법상 서울 광수들이 직접 5.18과 관련이 있다는 것을 말해주는 반증인 것이다. 쉽게 말하면 그들의 발등에 불이 떨어졌다는 것을 나타낸다.

관련이 없는 탈북자들이 무엇 때문에 적극적으로 부인하고 나서 겠는가! 관련이 있기 때문에 적극적으로 부인하고 나서는 것이다. 부인하고 감추어야만 하는 이유가 있기 때문이다. 일반탈북자들은 부인하고 감추어야할 이유가 전혀 없다. 그러나 서울 광수들은 부인하고 감추어야만할 이유가 있다.

그냥 모른다 라고 말하는 것이 아니라 적극적으로 부인하고 다니는 것은 위장탈북의 매우 뚜렷한 증거이다.

3) 나이를 대체적으로 1년에서~10년 전후로 속이고 있는 점.

나이를 줄였다 늘였다 하는 것은 필요에 따라 북한정권이 국가차원에서 해주고, 국제시합에서 또한 그들 스스로도 그렇게 한다고 방송에서 고백할 정도로 자인한 바와 같이 이미 공히 증명이 된 일이다. 즉 남파공작을 위한 목적으로 나이를 속인 것이다.  

나이를 속이는 이유는 발각 되었을시 본인임을 부인하고 수사에 혼선을 주기 위해서 공작적으로 나이를 속이고 있는 것이다. 이 역시 위장탈북의 명백한 증거의 하나인 것이다.

4) 사형 집행된 리수근과 같이 김일성이나 김정일, 김정은을 지목하여 절대로 비난하지 않고 있는 점.

당장 그들에게 김일성이나 김정일, 김정은에게 욕설 비난을 해보도록 하면 절대로 하지 않는다. 진짜 탈북이면 욕하고 비난못할 이유가 없다. 위장탈북이면 욕설이나 비난하였다가 평양귀환시 현영철처럼 처형될 것이 명약관화한 일이기 때문이다. 현영철은 김정은이 목선을 타고 지도한 사실을 지적하였다고 고사포 총살시켰다.

현영철이 서울 광수들 보다 못하였는가? 서울 광수들 보다 더 큰공을 세웠고 정권에 충성을 다했다. 현영철은 사실 김정은을 비난한 것이 아니라 김정은의 지도자로서의 위상을 걱정해준 것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처형시켰다. 서울 광수들이 김일성, 김정일, 김정은에게 욕설과 비난을 하지못하는 이유는 그들이 위장탈북자로서 언젠가 명령에 따라 평양으로 귀환할 것이기 때문인 것이다.

이 사실은 서울 광수들이 위장탈북을 하였음을 증거 한다.

5) 한 장의 사진 안에 수십명의 서울 광수들이 동시에 발견된다는 점.

우연 이라면 확율적으로 절대로 있을 수 없는 일이다. 각각 시기와 방법을 달리하여 순차적으로 탈북을 하였다. 당연히 공작적 차원의 접근이다. 5.18 북한특수군 600여명도 이와 같다. 한꺼번에 600여명이 대오를 갖추어 내려오지 않는다. 순차적인 침투는 눈치채지 못하게 하는 가장 안전한 방법의 침투인 것이다. 한 장의 사진 안에 나란히 있는 같은 또래의 얼굴이 서울에서도 같이 자리를 함께하는 이 사실은 무엇을 말해 주는가! 우연의 일치 인가? 확율적으로 절대로 우연의 일치가 될 수 없는 일이다. 위장탈북의 필연인 것이다.

서울 광수들은 위장탈북으로 그 죄질이 매우 나빠 마땅히 사형으로 처리되어야 함이 옳다.

국가의 안보와 국민들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간첩죄, 이적죄, 여적죄, 국가보안법위반죄, 북한특수군 공작조의 일원으로 참전하여 무고한 광주시민들을 무참하게 학살한 전쟁범죄, 북한군에 소속된 북한군병으로 대한민국의 영토를 침공한 침략죄 등 군법재판에 회부 선고에 따라 총살형을 집행하는 것이 대통령과 군 그리고 경찰에게 주어진 국가안보와 국민들의 안전을 지키기 위한 맡은 바 책무이다.

위장탈북자들의 남파침투목적은 대한민국 국가와 국민들을 파괴하는 것이다.

그들이 목적을 달성하기 전에 신속하게 체포 구속하여 법절차에 의한 재판의 판결에 따라 총살형 또는 교수형으로 사형을 집행하는 것이 현행법으로 정해진 합법적 절차이며, 국가가 마땅히 처리해야할 국가안보의 헌법적 사명인 것이다

대통령과 군 그리고 경찰은 즉각 위장탈북의 혐의가 있는 자들을 즉시 체포 구속하여 정밀수사하고, 죄가 입증이 되면 즉각 총살형 또는 교수형의 사형집행으로 처형하여 국민들의 안전을 지키고 국가의 안보를 튼튼히 하여야 한다.

그래야만 그들에게 무참하게 학살 당한 무고한 광주시민의 억울하고 원통한 원혼들의 원수를 갚을 수 있다. 그들이 무참하게 학살한 무고한 광주시민의 가족들과 전 국민들이 보는 앞에서 공개적으로 사형을 집행해야 한다. 

글 : 500만야전군 노숙자담요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