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정교과서 추진 논란, '긍정'과 '시대적 역행' 의견 팽배
국정교과서 추진 논란, '긍정'과 '시대적 역행' 의견 팽배
  • 홍보라 기자
  • 승인 2015.10.08 12: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정교과서 추진 찬반 논란

▲ 국정교과서 추진 찬반 논란 (사진: TV조선 뉴스 캡처)

국정교과서 추진 논란에 대해 황우여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의 발언이 화제다.

황우여 부총리는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국정교과서 추진 과 관련해 "이야기를 하면 절차상 문제가 있어 상세한 내용은 말하기 어렵고 국감 이후 조속히 발표하겠다"고 입장을 전했다.

또 황 부총리는 야당 측의 반발 등 국정감사장의 이야기도 받아들여 의사를 결정하겠다고 밝혔다.

이와 더불어 앞선 교과서 추진 여부를 두고 찬반 의견을 제시한 의원들의 발언이 다시금 주목받고 있다.

김무성 대표는 최근 세계한인회장단 초청 재외동포정책 포럼에 참석해 국정교과서에 대해 "우리 미래 세대가 긍정적이고 창의적인 사고를 갖고 도전하기 위해서는 역사 교과서를 국정교과서로 전환하는 수밖에 없다"고 밝혔다.

이와 반대로 정두언 의원은 "국정교과서 체제로 간다는 건 시대에 역행하는 것"이라고 말한 바 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