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로복지공단, '산재근로자 자녀 체험캠프' 개최
근로복지공단, '산재근로자 자녀 체험캠프' 개최
  • 김태형 기자
  • 승인 2015.08.10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월 10일부터 13일 중국서 실시...중국 유학 대학생 30여 명 멘토 참가

근로복지공단(이사장 이재갑)은 고등학교 1학년에 재학 중인 산재장학생 100명을 선발해 8월 10일부터 13일까지 중국 상해항주지역에서 체험캠프를 개최한다.
 
체험캠프는 산재근로자를 위한 복지프로그램이다.

이번 캠프는 항일 독립운동 발자취 탐방, 글로벌 기업 및 중국 대학 방문, 중국 유학 대학생과의 교류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지금까지 5,300여명의 학생이 '산재근로자 자녀 체험캠프'에 참여했고, 캠프에 참가했던 학생이 대학생이 돼 후배 장학생의 멘토 역할을 하기도 한다.

공단 이재갑 이사장은 "이번 캠프를 통해 선열들의 나라 사랑하는 정신을 본받고, 더 넓은 세상과 다양한 경험을 쌓는 계기로 삼아 나라의 미래를 책임질 리더로 성장하기 바란다"며 "공단은 이를 위해 물심양면의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고 밝혔다.

또한, 공단은 고등학교에 재학 중인 산재사망근로자, 산재장해등급 1급~7급 판정을 받은 근로자 자녀에게 매년 500만원 한도에서 고등학교 등록금 전액을 장학금으로 지원하고 있다.

장학금은 1983년부터 올해까지 총 12만 명이상의 학생에게 1,100억 원을 지원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근로복지공단 고객센터(1588-0075) 또는 사업장소재지 관할 공단 소속기관으로 문의하면 된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