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 토론토 쇼핑몰서 총기난사 8명 사상
캐나다 토론토 쇼핑몰서 총기난사 8명 사상
  • 외신팀
  • 승인 2012.06.03 12: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명 사망, 7명 부산, 범인 달아나

   
▲ 캐나다 토론토에 있는 이튼 센터 내부

캐나다 토론토에 있는 유명 쇼핑몰 이튼센터(Eaton Centre) 식당가에서 2일(현지시간) 총격 사건이 발생, 1명이 숨지고 7명이 부상을 입었다고 현지 경찰이 밝혔다.

외신 보도에 따르면, 경찰 책임자 빌 블레어(Bill Blair)는 이번 사건은 한 사람을 겨냥한 조준 사격이었고, 주변에 쇼핑 관람객들이 다수 있었다고 말했으며, 25세 남자가 현장에서 사망했고, 부상자 중 13세 소년을 비롯해 2명이 중태라고 경찰이 전했다.

사건이 발생한 쇼핑몰 이튼 센터는 토론토의 랜드마크로 외국 관광객들에게도 유명한 곳이다.

보도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 20분쯤 인파로 붐비는 쇼핑몰 식당가에서 여러 발의 총탄이 발사되자 놀란 쇼핑객 수백 명이 한꺼번에 건물을 빠져나오면서 큰 혼란이 빚어졌고, 이 과정에서 일부가 다치기도 했다고 전했다.

사건 직후 쇼핑몰은 일단 폐쇄됐고 범인은 달아났다고 외신은 전했다.


핫이슈포토
핫이슈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