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창의궁(彰義宮) 효장묘(孝章廟) 의소묘(懿昭廟) 문호묘(文祜廟)
 김민수_
 2013-05-06 08:25:55  |   조회: 2754
첨부파일 : -
창의궁(彰義宮) 효장묘(孝章廟) 의소묘(懿昭廟) 문호묘(文祜廟)




http://blog.naver.com/msk7613




1731년 1월 3일 후에 진종(眞宗)으로 추존된 효장궁(孝章宮)의 3년의 상기(喪期)가 끝난 뒤 장사를 지낸 후 27개월째 되는 달 하순의 정일(丁日)이나 해일(亥日)에 지내는 담사(禫祀)에 곡림(哭臨)하였다. 오시(午時)에 효장세자(孝章世子)의 신주(神主)를 창의궁(彰義宮)으로 옮겨 봉안했는데, 영조가 친히 보내고 예조에 명하기를, “혼궁(魂宮)과 빈궁(殯宮) 소속은 백모(白帽)·포대(布帶)로 담사(禫祀) 때의 변복(變服)하는 절차를 하라.”하고, 드디어 입묘(入廟)할 때의 여러 향관(享官)에게 상전(賞典)을 베풀었다.1744년 3월 9일 영조가 영조의 생모인 숙빈 최씨(淑嬪 崔氏)를 봉사(奉祀)한 육상묘(毓祥廟)에서 효장묘(孝章廟)로 임어하였다가 밤 2경에야 비로소 회가(回駕)하였다. 효장묘는 영조의 구저(舊邸)인 창의궁(彰義宮) 안에 있다.1752년 8월 2일 정조의 형인 의소세손(懿昭世孫)을 향사하는 의소묘(懿昭廟)를 창의궁(彰義宮)에 세웠다.



1769년 11월 16일 영조가 육상궁(毓祥宮)에 나아갔는데, 왕세손이 어가(御駕)를 수종(隨從)하였다. 영조가 말하기를, “인군(人君)은 계체(繼體)를 중요하게 여겨야 하니, 종통(宗統)을 정한 후 원량(元良)은 마땅히 이날에 효장묘(孝章廟)에 전배(展拜)해야 할 것이며, 백관(百官)도 또한 전례에 의거하여 예(禮)를 행해야 할 것이다.”하고, 영조가 왕세손과 육상묘(毓祥廟)에 전배한 후 창의궁(彰義宮)에 나아가 효장묘(孝章廟)와 의소묘(懿昭廟)에 전작례(奠酌禮)를 행하였다. 영조가 양성헌(養性軒)에 나아가 대학(大學) 경(經) 1장(章)을 강하고, 영조가 말하기를,“내가 19세에 이 양성헌에서 사부(師傅) 이현익(李顯益)에게 대학(大學)을 배웠는데, 59년 후에 이 양성헌에 올라 이 책을 강하게 될 줄 어찌 생각이나 했겠는가?”하고, 경연관에게 녹비(鹿皮)를, 사관에게 현궁(弦弓)을 내려 주도록 명하였다. 영조가 세손과 의열궁(義烈宮)에 들어갔다가, 회란(回鑾)하여 연화문(延和門)에 이르러, 만회문(萬懷文)을 짓고 승지에게 명하여 인경궁(仁慶宮)의 옛터를 가서 살펴보게 하였다. 이는 대개 선원보략(璿源譜略)에 인목왕후(仁穆王后)가 인경궁에서 승하(昇遐)하였다는 글이 있었으므로, 옛터를 찾아보도록 명한 것이었다. 승지가 돌아와 아뢰기를, “신이 노인에게 물어 보았더니, 인왕산(仁王山) 아래 사직단(社稷壇)의 왼쪽에 있었던 듯한데, 상세히 알 수 없다고 합니다.”하였다.1773년 2월 15일 영조가 창의궁(彰義宮)으로 나아갔다. 영조가 효장세자(孝章世子)의 탄일(誕日)이라고 하여 효장묘(孝章廟)에 나아가 주다례(晝茶禮)를 행하였는데 왕세손도 수가(隨駕)하였다. 1774년 1월 22일 영조가 창의궁(彰義宮)에 나아가서 궁장(宮墻) 밖의 매곡(梅谷) 십자다리 십자교(十字橋) 가에 사는 노인 18명을 불러 들여, 각각 비단과 고기를 하사하였다.





1776년 8월 17일 정조가 장헌세자(莊獻世子)에 시호를 올리고 창의궁(彰義宮)에 옮겨 봉안하여 이안제(移安祭)를 행하였다.1780년 7월 8일 정조가 태묘(太廟)를 참배하고, 창의궁(彰義宮) 장보각(藏譜閣)을 참배하였다. 1781년 12월 20일 영묘(英廟)의 잠저(潛邸) 때 어적(御籍)을 강화부(江華府)의 적고(籍庫)에 간직하였는데, 연신(筵臣)이 거론하여 아뢰자, 차사원(差使員)을 정하여 성외(城外)로 가져오게 한 다음 경조 당상(京兆堂上)으로 하여금 배봉(陪奉)하여 오라고 명하였다. 정조가 열람하고 나서 창의궁(彰義宮) 장보각(藏譜閣)에 봉안(奉安)하였다.1831년 5월 24일 효명세자(孝明世子)의 사당인 문호묘(文祜廟)를 새로 건립할 기지(基址)를 살펴본 제신(諸臣)인 영돈녕 김조순(金祖淳)·호조 판서 조만영(趙萬永)·예조 판서 서준보(徐俊輔)와 관상감 제조 박주수(朴周壽)를 소견하였다. 김조순 등이 아뢰기를, “창의궁(彰義宮) 안의 기국(基局)이 평온하고 안산(案山)의 조응(照應)이 빼어나니, 과연 이곳은 만년 동안 전해질 길상(吉詳)의 땅입니다. 실로 묘(廟)를 설립하여 숭봉할 곳에 적합합니다.”하니, 순조가 그대로 따랐다. 이어 효명세자(孝明世子)의 사당인 문호묘(文祜廟)의 영건(營建)을 호조·예조·공조의 세 당상이 거행하고, 감독할 대신은 좌의정으로 하라고 명하였다.





창의궁(彰義宮)은 조선국(朝鮮國)의 21대 국왕 영조(英祖)가 왕위에 오르기 전에 머문 잠저(潛邸)로 효장묘(孝章廟), 의소묘(懿昭廟), 문호묘(文祜廟)가 있었으며 1908년 일제 통감부가 폐궁하고 동양척식주식회사를 설립하였다.서울시 종로구 창의궁길 창의궁(彰義宮) 백송(白松) 주변은 김정희(金正喜)의 집이 있던 곳으로 높이 16m, 흉고 둘레 5m로 우리나라 백송(白松) 중에서 가장 크고 수형이 아름다웠던 천연기념물 4호 창의궁 백송(白松)은 1992년 고사(枯死)되었다. 영조의 딸 화순옹주(和順翁主)는 영의정 김흥경(金興慶)의 아들 월성위(月城尉) 김한신(金漢藎)과 혼인하게 되는데 영조의 부마 김한신은 바로 김정희의 증조부이므로 화순옹주(和順翁主)는 김정희의 증조모가 되며 영조의 잠저(潛邸) 창의궁(彰義宮) 옆에 영조의 둘째 부마도위(駙馬都尉)인 월성위 김한신(金漢藎)이 살았다는 월성위궁(月城尉宮)이 있었다. 문화재청은 영조의 잠저(潛邸) 창의궁(彰義宮)을 사적 지정, 원형 복원하고 영조(英祖) 6년(1730) 창의궁(彰義宮) 정당(正堂)에 걸었던 영조 어필(英祖 御筆)이 양각(陽刻)된 건구고궁(乾九古宮) 편액(扁額)을 정당(正堂)에 걸어야 한다. 건구고궁(乾九古宮) 편액(扁額)의 건구(乾九)는 주역에서 온 말로 "승천하지 않고 숨어있는 용"을 의미한다.
2013-05-06 08:25:55
124.53.159.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타운 자유게시판 이용 안내 (1)HOT 뉴스타운_ - 2012-06-06 132107
17 천재지변을 해소시키기 위해 지내는 해괴제(解怪祭)HOT 김민수_ - 2013-05-19 2646
16 내원불당(內願佛堂) 내불당(內佛堂) 내원당(內願堂)HOT 김민수_ - 2013-05-18 2719
15 좌둑기(坐纛旗) 대한제국 태극기(太極旗) 애국가HOT 김민수_ - 2013-05-18 2700
14 흥천사(興天寺) 흥덕사(興德寺) 원각사(圓覺寺) 원형 복원해야HOT 김민수_ - 2013-05-18 2898
13 ★윤창중사건의 최대 피해자는 ???★ (1)HOT 김루디아_ - 2013-05-18 2734
12 자수궁(慈壽宮) 자수원(慈壽院) 정업원(淨業院) 인수궁(仁壽宮) 인수원(仁壽院)HOT 김민수_ - 2013-05-18 2814
11 화희(火戲) 관화(觀火) 화산붕(火山棚) 화산대(火山臺)HOT 김민수_ - 2013-05-17 2659
10 왕세자 입학의(入學儀) (1)HOT 김민수_ - 2013-05-17 2701
9 어정인서록(御定人瑞錄)HOT 김민수_ - 2013-05-16 2704
8 ★ 하나님은 민주당과, P씨를 정조준하고 계신다.★HOT 김루디아_ - 2013-05-16 2637
7 ★ 죽으면, 살리라 ★HOT 김루디아_ - 2013-05-15 2603
6 ★청와대, 모종의 음모가 있다.★ (2)HOT 김루디아_ - 2013-05-13 2736
5 ★윤창준사건은 바로 전화위복이 될것입니다.★ (2)HOT 김루디아_ - 2013-05-13 2734
4 왕세자탄강진하도10첩계병HOT 김민수_ - 2013-05-13 2603
3 억울한 일을 임금에게 고발(告發)하는 신문고(申聞鼓)HOT 김민수_ - 2013-05-12 2632
2 ★ 윤창중, 지옥 문 앞에서 돌아오담 ★HOT 김루디아_ - 2013-05-12 2595
1 윤창준 인턴녀 진실공방!! 윤찬중 KO승 (2)HOT 김루디어_ - 2013-05-12 3067
0 ★ 아무래도 이남기 가 수상 하다★HOT 김루디아_ - 2013-05-12 2504
-1 ★언론들의 호들갑, , 이대로 좋은가?★ (2)HOT 김루디아_ - 2013-05-11 2927
-2 나를 낳아서 잘 키워주신(사람 만드신) 부모님의 은혜에 3년 동안 감사하는 3년상(三年喪)HOT 김민수_ - 2013-05-10 2919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