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한국보수] 어른과 아이의 차이점
 새정치_
 2019-08-14 22:19:28  |   조회: 537
첨부파일 : -

[한국보수] 어른과 아이의 차이점


필자가 아득한 국민학교 시절에 또래의 여러명의 친구들과 친구집에서
놀고 있을때 친구 아버지가 무엇을 계산을 했었는지 (이삼은 팔)
즉 2곱하기 3은 8 이라는 말을 했었습니다

그당시 필자를 비롯 여러명의 또래의 어린이들은 친구의 아버지가
구구단도 모르는 사람이라면서 킥킥 대면서 웃은적이 있었습니다

그 이후로 그 친구의 아버지 별명이 (이삼은 팔) 이 되었고 그 친구의
아버지를 두고두고 오랜세월 동안 놀림감 또는 우스개 소재로 말을
했었고 나중에 성인이 되어서도 옛추억을 말할때 그 친구의 아버지
별명 (이삼은 팔) 이라는 농담을 많이 했었습니다


나중에 필자가 성인이 되어 어느날 갑자기 친구의 아버지 (이삼은 팔)
의 의문이 한순간에 풀린적이 있었습니다

필자가 성인이 되어 어느날 시내버스를 타고 어디를 갈적에 시내버스
앞부분에 시계가 11시30분 이었습니다

그런데 필자는 말하길 어이쿠 벌써 12시 30분 이네 라고 하니까
뒷좌석에 앉아 있던 어느 꼬맹이 들이 킬킬대면서 지금 11시 30분인데
12시 30분이라고 말했다면서 마치 필자가 시계도 볼줄 모르는 사람으로
낄낄 대고 있었다 이말씀 입니다

그때 필자는 순간적으로 아주 오래전 친구의 아버지 (이삼은 팔) 이
스쳐갔습니다

필자가 볼때 시내버스 앞부분에 11시 30분은 현재 시간이지만 그러나
필자가 목표한 지점에 도착하면 1시간 정도 걸릴것이므로 12시 30분으로
말했던 것 입니다

물론 도착시점 1시간 걸릴것은 필자 혼자의 속으로 계산된 시간이었
으므로 1시간은 필자의 개인적인 속마음으로 생략된 것이기 때문에
뒷좌석의 꼬맹이 들이 알리기 만무일것 입니다

그때 필자는 생각하길 아하 ~~~~~~~~ 그옛날 친구 아버지가 (이삼은 팔)
이라는 계산은 2가 미리 올라가 있는 즉 생략된 숫자를 합해서
(이삼은 팔) 이라고 했었다는 사실을 뒤늦게 깨달았다는것 입니다

그러면 그렇지 어른이 2곱하기 3은 6을 모를리가 있었겠습니까
그런데 그당시 어린이들은 감히 친구 아버지를 구구단도 모른다면서
놀려 댔으니 그 얼마나 철없는 어린이 다운 모습이었단 말입니까


보수논객 보수 전문가들 중에 남북분제 미북문제 한일 경제전쟁
미중 경제전쟁 북한핵 같은 문제를 다루는 부분에 있어서

어느부분에서 꼭 들어맞지 많는 분석 또는 다소 오버된 분석이 있는
경우가 있을수도 있는데

그러한 문제들을 가지고 만일 어떤 사람들이 틀렸다고 하면서 비웃는
경우가 있다면 이는 생각이 짧은 어린이 같은 소인배가 될수도 있다는것
입니다

꼭 들어맞지 않더라도 또는 다소 오버된 분석이 있다해도 그런 식으로
분석하는 의도는 그렇게 되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또는 그렇게 될수 있도록
보수가 뭉칠수 있도록 또는 미국이 그렇게 움직이길 바라는 마음으로
그러한 분석을 했다는 것을 헤아리고 새길수 있어야 어른이고 진정한
보수가 될수 있다고 생각한다는것 입니다

현실대로 있는 그대로 분석하는것도 중요하겠지만 그러나 그렇게 되지
않길 간절히 바라는 뜻으로 보수국민들이 흔들리지 않고 보수가 뭉치고
하나로 결집되길 바라는 뜻에서 그런식으로 분석하고 있다는 것을
헤아리고 새길줄 아는 성숙한 보수가 되어야 된다는것 입니다

2019-08-14 22:19:28
115.88.109.1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타운 자유게시판 이용 안내 (1)HOT 뉴스타운_ - 2012-06-06 134482
3462 섬진강 제방이 터진것도 낙동강의 보 때문이라고 지껄여 봐라!HOT 초병_ - 2020-08-11 56
3461 수해복구 동원 기억을 되살려보면HOT 야비군_ - 2020-08-08 184
3460 박원순 타살!!!HOT 박원순 피살_ - 2020-07-31 459
3459 김종인은 윤석열 믿는 것 같은데 윤석열도 배신자다HOT 선죽교_ - 2020-07-29 447
3458 2030대 40대 외로운 여성들 많은곳HOT 김승훈_ - 2020-07-25 665
3457 삼성이 박정희 대통령 기념 재단도 아닌, 동계스포츠 영재 센터에 후원금 낸 것도 박근혜 대통령에 대한 뇌물이라고?HOT 초병_ - 2020-07-24 646
3456 원래 부가세는 환급받는거 아닌가요 (1)HOT 이죽거리_ - 2020-07-22 909
3455 미래통합당은 이제 좌파 정당이 되려는가?HOT 선죽교_ - 2020-07-20 532
3454 신불자 1000만명, 변호사 영업매출 15조원HOT 펌글_ - 2020-07-20 492
3453 [가덕도 신공항] 대구시는 왜 반대 하는가 ?HOT 펌글_ - 2020-07-19 378
3452 좌빨들의 속마음, 백선엽 장군의 죄는? 다부동 전투에서 이긴 죄다!HOT 초병_ - 2020-07-12 616
3451 광주광역시, 횡단보도 즉각 반응을 보이다HOT 펌글_ - 2020-07-12 513
3450 [차기대통령] 인권통장 + 인권폰을 개설하라HOT 가로수_ - 2020-07-12 477
3449 편의점 택배, 100배 이상 활성화 시켜라HOT 편의점_ - 2020-07-12 484
3448 개인적 이득을 취한 것은 없으나, 뇌물죄 라고?? 임신한 적은 없으나, 아이는 낳았다고??HOT 초병_ - 2020-07-11 496
3447 미래통합당, 김종인 버리고 유튜버와 힘 합쳐야 산다HOT 선죽교_ - 2020-06-29 682
3446 [제이티비씨] 뭉쳐야 찬다, 폐지하시요 (2)HOT 펌글_ - 2020-06-28 696
3445 [올림픽] 1년 연기 할것이 아니고 전면폐지 해야 된다HOT 펌글_ - 2020-06-28 649
3444 한 의자 전문 회사의 A/SHOT 소호자_ - 2020-06-18 1025
3443 언제까지 배신자 김종인에게 맡겨둘 참인가?HOT 선죽교_ - 2020-05-28 1351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