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문슬람을 타도하자
 땡초_
 2018-09-13 00:25:35  |   조회: 391
첨부파일 : -
작금에 세상이 하도 어수선하니 뉴스보기가 겁이난다는 사람들이 늘어간다.

나 역시 3대 지상파나 종편이 아니라 유튜브를 통해 세상이 가는 방향을 접할 정도다.

한국은 세계적인 인터넷 강국에, 수백개의 다양한 케이블 채널까지 그럴듯 하지만

그냥 빛좋은 개살구다.


일찌기 인터넷은 정치적 좌빨들이 절대적 점거에 이어 방송채널은 더 심각한 양상이다.

가지각종 채널만 수백개에 난잡하기 그지없는 맨날 그 나물에 그밥에

방송거리도 안되는 아가리탕 전문 몇몇 애들이 프로그램들을 독점하여

지상파 종편 케이블까지 뻔질나게 몰려다니며 금전만능주의의 쾌락에서 즐거운

비명들을 지르고 있다.


정말 하고 싶지도 않은 소리지만

연예계 방송가에 뻔질나게 얼굴을 내미는 소위 몸값 좀 나가는 애들중에는

상당수가 정치 좌빨들이라는데 심각성을 더하고 있다하겠다.

이제 한수 더 나아가 정치를 하든 딴따라를 하든 문비어천가를 잘 부르면

어떤 개판을 쳐도 용서가 된다는 사회적 풍토가 만연하여 그 심각성을 잘 말해준다.

절대 추측성으로 그냥 해보는 소리가 아닐것이다.


3대 지상파에 이어 우후죽순으로 생겨난 종편 케이블은 이미 연예계 나부랭이부터

준수한 학풍을 풍기던 아나운서들까지 프리랜서라는 카드로 뛰어들어

언놈이 언놈인지 구분이 안가도록 찌그러져야 돈되는 속설을 그대로 드러내주고 있다.

한마디로 정치도 방송도 더더욱 개잡탕이 따로없다.


한쪽은 알량한 주둥이 아가리탕 겹치기 쾌재로 신바람이 났겠지만

사회는 그와 정 반대의 끔찍한 취업란에 생지옥의 삶의 전쟁터가 따로없는 세상이 도래했다.

뭔가 잘못돼도 단단히 잘못됐는데도 이놈의 문정권은 도무지 요지부동이다.

희대의 무능에 뻔뻔 태연 작약하기로 국민도 두렵지 않은 국민위에 군림하는

북한과 가히 견줄만한 신 한국판 촛불혁명 문슬람공화국의 재앙이 그 것이다.



지난 김대중 노무현 정권에서 조차 보지 못했던 해괴한 문슬람 빨갱이 독재말이다.

박정희 군사독재 어쩌구 하지만 나도 박정희 시절 청소년기를 보낸 사람으로 말하자면

이름하야 문슬람 천하의 제왕격인 문제인은 박정희를 비판할 자격도 안되는

민생 민자도 모르는 그냥 북한에 환장한 종북개호로 새끼일 뿐이다,

문재앙 개새끼의 대재앙이 이제 5천만 위에 시시각각 쓰나미로 덮쳐오고 있다.


종북질에 환장한 문제인의 적은 누구인가?

문제인의 적은 북한이 아니라 이땅의 보수우파들이다.

청와대 문제인 주변은 이미 임종석을 비롯 모조리 주사파들로 병풍처럼 둘러쳐져 있고

강원도 최전방 주요 군사도로는 유사시 설치된 도로 차단 방호막들이

일제히 철거되고 있다는 불길한 소식까지 들려온다.

이제 김정은이 아무런 장애물도 없이 일시에 최전방을 타고 남침을 하도록 문재앙이가

최전방 전선까지 길을 활짝 터 준 것이다.


북한비핵화 종전 선동에 남북간 연락사무소가 서울에 개설되고 미군이 철수하는 수순이오면

육지로 하늘로 바다로 3면이 뚫려 안보는 개뿔 풍전등화 상태가 됐다.

성상가상 미국의 트럼프조차 갈팡질팡 문제인의 위험성을 간파하지 못했는지

문제인의 남북평화 공세를 100%지지한다는 발언을 하였다고 들었는데

이것이 나는 현실이 아니길 바란다.


서민들의 생활고는 갈수록 팍팍해지고 젊은 실업자들이 지난 IMF 이후 최고치에

민생도탄은 각계의 전문가들조차 걱정을 하는데도 한가로운 청와대 문제인 대변인이란 자는

경제 체질이 바뀌는 과정의 진통이라고 궤변을 늘어놓는 지경이다.

수많은 청년실업자와 최저임급제에 우는 소상공인 자영업자들 민생의 아픔을 아는

정권이라면 감히 지껄일수 없는 소리가 이제 예사로 청와대에서 흘러나온다.

더이상 무엇을 바랄것인가?


외교도 경제도 모조리 꽁이다 더러운 주둥이만 살아서 동동거리는 대국민사기정권

종북 문슬람을 타도하자.

모든것을 깽판치고 5천만이 사지에 몰려도 종북질만 잘하면 남는 장사인가?

적폐청산 문제인은 대답하라!


희대의 문슬람 정권의 대국민 사기극을 규탄한다.

국민이 두렵지않은 정부 5천만 위에 군림하는 문슬람 정권을 타도하자.

문스람 타도 없이는 대한민국도 없다,
2018-09-13 00:25:35
121.182.136.23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타운 자유게시판 이용 안내 (1)HOT 뉴스타운_ - 2012-06-06 131852
3070 대한민국의 실태HOT 김성주_ - 2018-11-20 641
3069 좌빨들, 입만 벌리면 통일, 통일, 그런데, 2032년 올림픽을 남,북이 공동 신청한다고???HOT 초병_ - 2018-11-19 619
3068 불교인권위원회를 혐오합니다. (1)HOT 땡초_ - 2018-11-16 926
3067 세상에 못믿을 것은 빨갱이다. (1)HOT 땡초_ - 2018-11-15 1119
3066 우주가 계속 팽창한다면 빛의 속도(c)를 넘을 수 있다.(특수상대론과 빅뱅이론,허블 법칙등등은 틀렸음) (1)HOT 크리스천(내일 주일)_ - 2018-11-10 654
3065 행성 퇴출 명왕성 혜성이었나?(명왕성은 행성의 지위를 다시 획득할 수 있다고 내가 생각) (2)HOT 크리스천의 이름으로_ - 2018-11-10 2249
3064 예.수 그.리스도를 믿고 천.국에 가기를 바래요!!! (^^) (2)HOT 책<다니엘 임팩트>(크리스천)_ - 2018-11-10 1402
3063 아.인슈타인의 빛을 뒤쫓는 사고실험과 특수상대론은 틀렸다. 2009년에 발견했음(아.인슈타인은 만년에 특수상대론이 틀렸다고 고백했음)HOT 무명의 크리스천 충성_ - 2018-11-10 495
3062 이휘소에 대해서 잘못 알려졌던 사실이 옳은 점이 있었다.(강주상이 옳은 점이 있음,책<이휘소평전>) 박정희 대통령은 핵무기를 완성하고 사퇴하려고 했다.(이휘소 박사님이 만일 살아 (1)HOT 크리스천의 이름으로_ - 2018-11-10 6509
3061 요한 계시록 17장과 18장에 나오는 짐승(적그리스도666) 위에 탄 여자(음녀)는 바티칸(로마 카톨릭)을 의미하는가? (1)HOT 빌립(장로교)_ - 2018-11-10 695
3060 윤회설에 의문,사람들이 죽고나서 소,돼지,닭등등으로 태어나면 사람들이 잡아 먹는다. 죄를 짓게 되므로 불자들은 육식을 하면 안된다.HOT 무명의 크리스천 충성_ - 2018-11-10 408
3059 김정숙이 대통령문서를 위조한 속셈은? (1)HOT 사과사_ - 2018-11-06 82932
3058 탈원전관련 서울대 어느교수의 공개질문에 답하다HOT 이정태_ - 2018-10-28 442
3057 김정숙 여사, 대통령문서위조로 검찰에 입건, 기소 확실HOT 사과사_ - 2018-10-25 801
3056 조그 수석 파면하라. 법사위 소집하라.HOT 법사위 소집하라._ - 2018-10-24 356
3055 밤샘수사는 고문, 위헌이다. 증거능력없다.HOT 밤샘수사는 위헌, 증_ - 2018-10-24 315
3054 검찰의 밤샘조사는 고문이다. 증거능력 없다. 조그 수석도 고문해라. (1)HOT 영장판사도 고문해 봐_ - 2018-10-24 1294
3053 재판개입, 민정수석을 구속하라. 법사위 소집하라.HOT 재판개입 민정수석 파_ - 2018-10-24 329
3052 김정숙(문재인 마누라)을 공문서위조행사죄로 고소했다 (2)HOT 사과사_ - 2018-10-17 597
3051 박근혜의 애절한 답장!HOT 사과사_ - 2018-10-14 331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