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노조, '경기 먹거리 그냥드림'에 기부금 기탁
기아차 노조, '경기 먹거리 그냥드림'에 기부금 기탁
  • 이종민 기자
  • 승인 2021.06.25 0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금속노동조합 기아자동차지부가 경기 먹거리 그냥드림 코너에 기부금을 전달했다. / 사진제공=경기도

전국금속노동조합 기아자동차지부가 생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민들에게 써달라며 '경기 먹거리 그냥드림 코너'에 기부금 1,873만 원을 기탁했다.

경기도와 전국금속노동조합 기아자동차지부,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24일 경기도청 상황실에서 ‘경기 먹거리 그냥드림 코너’ 기부금품 전달식을 열었다. 전달식에는 이재명 경기도지사를 비롯해 최종태 전국금속노동조합 기아자동차지부장, 최은숙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 등이 참석했다.

이날 전국금속노동조합 기아자동차지부는 기부금 1,873만원을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기탁된 기부금은 ‘경기 먹거리 그냥드림 코너’를 통해 먹거리와 생필품 등의 형태로 긴급생계위기 대상자 등 생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사람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인사말을 통해 “사업을 시작할 때 먹고 살 만한 사람이 와서 악용하지 않겠느냐는 반론이 있었는데 지금 이용자 상황을 보니까 개소별로 하루에 100명도 안 되는 수준이라고 한다”면서 “정말 꼭 필요한 사람들이 이용하고 있고 어떤 분은 도움을 받았다가 자기 집에 있는 카레를 가지고 와서 다른 사람 도와주라고 한 경우도 있다고 한다. 우리 국민들의 공동체 의식이나 선량함이 일반적인 예상이나 우려보다는 훨씬 더 높다. 참 위대한 국민이라는 생각이 든다”고 말했다.

이 지사는 이어 “기아자동차도 어려울텐데 열심히 모금을 해주셔서 먹는 거 가지고 고통받지 않도록 해주신 것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최종태 전국금속노동조합 기아자동차지부 지부장은 “경기도에서 좋은 사업을 통해 사회취약계층에게 큰 힘이 되고 있다는 얘기를 들었다”면서 “기아자동차 3만 조합원들의 뜻을 모아 지역시민들에게 큰 힘이 됐으면 좋겠다 는 뜻으로 동참하게 됐다. 작은 힘이라도 좋은 데 사용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