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경기도여성가족재단 유치 ‘올인’
김포시, 경기도여성가족재단 유치 ‘올인’
  • 이종민 기자
  • 승인 2021.04.01 0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과원 유치에서 여성가족재단 유치로 선회, 여성친화도시 총력
김포시청 기획담당관실 회의 모습

김포시(시장 정하영)가 경기도여성가족재단(이하 여성가족재단) 유치에 올인하기로 했다.

시는 지난 29일 개최된 간부회의와 경기도 공공기관 유치 티에프(T/F)팀 회의를 통해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시는 당초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을 목표로 했으나, 김포산업진흥원, 제조융합혁신센터 등 이미 구축된 기관들의 특화에 집중하기로 하고 목표를 선회했다. 여성가족재단은 2004년 설립되어 ▲정책연구 ▲성인지교육 ▲가족·양육협력네트워크 구축 ▲디지털성범죄안전망 구축 등의 사업을 담당하고 있다. 이전 규모는 80여명으로 예상된다.

시는 여성가족재단 유치로 ▲고급인재 유치에 따른 지역교육여건 개선 ▲여성정책연구기능 등 강화로 여성친화도시 전략 수립 ▲효율적인 여성·가족 지원책 발굴 등의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는 17개 공공기관 이전대상 시·군중 여성의 경제·사회 참여 확대를 위한 여성새로일하기센터 등 운영, 여성기업인 지원, 시민안심 도시안전정보센터 운영, 가족친화환경조성을 위한 육아종합지원센터 운영, 아이돌봄 사업 등 탄탄한 여성친화도시 기반을 강점으로 꼽고 있다.

이외에도 한강신도시 및 검단신도시 개발에 따른 풍부한 인적자원과 수도권 제2순환선, 도시철도 등 편리한 접근성도 여성가족재단 유치에 최적지로 판단하고 있다.

정 시장은 “김포는 ‘평등으로 한 걸음, 더 따뜻한 경기’라는 여성가족재단의 비전과 가장 일치하는 도시”라며 “여성단체는 물론 시의회와 적극 협력해 경기도여성가족재단을 반드시 김포로 유치하겠다”고 다짐을 밝혔다.

핫이슈포토
핫이슈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