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글로벌 위비뱅크 플랫폼 서비스 오픈
우리은행, 글로벌 위비뱅크 플랫폼 서비스 오픈
  • 윤민아 기자
  • 승인 2017.03.06 0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트남, 인도네시아, 브라질 등 21개국 대상 12개 국어로 전면 출시

▲ ⓒ뉴스타운

우리은행(은행장 이광구)은 글로벌 비대면 경쟁력 강화와 해외 플랫폼 제휴사업 확대를 위해 인터넷뱅킹과 모바일뱅킹을 통합한 ‘글로벌 위비뱅크 플랫폼 서비스’를 오픈한다고 6일 밝혔다.

‘글로벌 위비뱅크 플랫폼’은 우리은행의 중장기적 글로벌 진출전략에 맞춰, 지역별 특성에 따라 변경/적용이 용이한 ‘개방형’과 신속한 해외확산을 고려한 ‘공통플랫폼’을 특징으로 구축하였으며, 기본적으로 ‘위비뱅크’, ‘위비상담’, ‘한류콘텐츠’로 구성되어 있다.

‘위비뱅크’는 모바일통장, 모바일페이, 해외송금, 대출 등 금융서비스를, ‘위비상담’은 예/적금, 대출, 환전/송금, 수출입 등 현지 영업점과 연계하여 접수 및 상담서비스를 제공한다. 기본 플랫폼을 활용해, 현지 이(異)업종과 업무제휴하여 간편송금, 우수기업 임직원대출(PPL), 자동차금융, 보험상품 등 국가별 특화모델을 지속 개발하여 탑재할 예정이다.

특히, ‘한류콘텐츠’에서는 K-Pop 음악방송, 한국 관련 연예/여행/숙박/맛집 정보 등을 제공하여, 한국문화에 관심이 많은 해외 젊은층을 대상으로 플랫폼의 방문 고객층을 넓히고 이용을 활성화한다는 계획이다.

대상국가는 베트남, 인도네시아, 브라질, UAE, 호주, 미국 등 21개국이며, 영어, 아랍어, 중국어, 인니어, 일본어 등 12개 국어를 지원한다. 출시일 현재 전(全) 국외영업점이 적용 대상이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국내 금융산업을 선도하는 우리은행의 모바일플랫폼을 활용해, 해외 비대면 고객기반을 확대하고 플랫폼에 기반한 해외 신사업도 활발히 진출할 것”이라며, “국외영업점에 ‘글로벌 위비 전담팀’ 및 ‘글로벌 위비 파이오니어’ 등 위비플랫폼 해외마케팅 전담조직을 운영하며, 바이럴마케팅/SNS 등을 통한 비대면 고객유치 활동도 활발히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