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리넷솔라, 태양전지 생산설비 확장
미리넷솔라, 태양전지 생산설비 확장
  • 보도국
  • 승인 2010.09.13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존 100MW에서 300MW로 확대, 연내 증설 마무리

^^^▲ 미리넷솔라가 생산설비 확장을 위해 대구 본사에 도착한 장비 일부를 공장 내부로 반입하고 있다.^^^
태양전지 전문기업 미리넷솔라(대표 이상철)가 본격 생산설비 확장에 돌입했다. 미리넷솔라는 13일, “생산라인 증설 공사에 착수해 연말까지 300MW 태양전지 생산설비를 갖출 계획으로 증설 공사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처럼 설비 라인을 증설하는 것은 최근 세계 태양전지 시장이 호황으로 해외에서 주문이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고 국내 업계에서도 공급 요청이 많기 때문이다.

현재 미리넷솔라 대구공장은100MW 기존 생산라인을 24시간 3교대로 풀 가동 하고 있지만 관련 업체들의 수요를 충족하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

회사 측은 “계획대로 증설공사를 마무리해 내년 초부터 300MW 규모의 태양전지 생산능력을 갖게되면 연간 매출액은 4,000억 원 이상이 될 것이며 고용 인원도 500명으로 두 배 가량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망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