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해경, 삼척 화재선박 현장 감식
동해해경, 삼척 화재선박 현장 감식
  • 김종선 기자
  • 승인 2021.04.07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해해양경찰서(서장 정태경)는 7일 지난 2일 삼척시 임원항 동쪽 3.7km 해상에서 화재가 발생한 예인선 A호(63톤, 울산선적, 승선원 3명)의 화재 발생 원인에 대하여 동해지방해양경찰청 과학수사계 경찰관과 합동으로 현장 감식을 실시하였다고 밝혔다.

이를 통해 최초 발화지점 특정 및 화재원인을 규명하고, 화재에 관한 고의성·과실여부를 판단하며, 아울러 화재 당시 현장에 있었던 선장 등 승선원 3명을 상대로 용접을 이용한 수리작업, 인화성 물질에 대한 관리소홀 여부 등에 대해서도 전반적인 수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동해해경 정태경 서장은 “인명사고의 개연성이 높은 선박화재·충돌·전복사고를 가정하여 평소 함정, 파출소 경찰관을 대상으로 체계적인 교육·훈련을 수시로 실시하고 있으며, 안전한 바다를 만들기 위하여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