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군, 금산면사무소 건립 본격 추진
고흥군, 금산면사무소 건립 본격 추진
  • 정준영 기자
  • 승인 2021.02.22 1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2월 특별교부세 10억 확보, 정주 여건 개선으로 지역 활력 더하기

전남 고흥군은 지난 20일 금산면사무소 신축을 위해 면민회관으로 이사를 시작으로 ‘금산면사무소 건립 공사’를 본격 추진한다고 밝혔다.

금산면사무소는 건립된 지 32년이 경과된 노후 건물로 시설유지비 과다 소요, 사무 및 주차 공간 협소 등으로 이용이 불편하고, 늘어나는 행정수요와 문화·복지에 대한 주민들의 욕구 미충족으로 신축의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되어왔었다.

새롭게 건립되는 금산면사무소는 대지면적 3,536㎡, 연면적 1,262㎡(지상2층)로 1층은 사무실·민원실·북카페·주민소통실, 2층은 대회의실·소회의실·면장실·문서고·창고 등으로 조성되며, 3월에 착공하여 오는 12월에 준공될 예정이다.

그동안 고흥군에서는 금산면 청사 건립을 위해 행정안전부에 수차례 사업의 필요성과 당위성을 적극 호소하여, ‘20년 12월 특별교부세 10억원을 확보하였으며, 특히 주민(추진위원회)들의 신축 의견을 적극적으로 수렴 후 설계에 반영하는 등 청사 건립을 차질 없이 추진해오고 있다.

군 관계자는 “금산면사무소 건립에 특별교부세 10억원 확보는 코로나19 여파로 더욱 어려워진 경제 상황 속에서 전략적 대응으로 얻어낸 성과로, 살맛나는 정주여건 조성에 활력을 불어넣게 되고, 이와 더불어 앞으로도 주민들의 불편에 귀를 기울이고 피부에 와 닿는 실감나는 시책들을 적극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