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해경, 연안안전사고 ‘주의보’ 발령
동해해경, 연안안전사고 ‘주의보’ 발령
  • 김종선 기자
  • 승인 2021.01.27 17: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해해양경찰서(서장 정태경)는 동해중부전해상의 풍랑특보 발표에 따라 동해안 일대 안전사고 발생 위험이 증가하여 28일부터 31일까지 연안안전사고 위험예보제 ‘주의보’단계를 발령한다고 밝혔다.

기상예보에 의하면 28일 오후부터 해안가와 해상을 중심으로 12~20m/s의 강풍이 불고 바다 물결도 2~5m로 매우 높게 일면서 풍랑특보로 인한 안전사고가 우려된다.

이에 따라 동해해양경찰서에서는 조업선, 작업선, 낚싯배 등 다중이용선박에 대해 조기 입항하도록 권고하고, 또한 대화퇴 등 원거리 조업선박의 안전상태를 수시 확인하고 안전해역으로 피항하도록 하는 등 대피현황을 수시로 파악할 예정이다.

동해해경 관계자는 “최근 너울성 파도로 인한 연안 사망사고가 늘어나고 있어 각별한 주의를 요하니 월파 및 추락사고 위험이 있는 방파제, 갯바위, 해안가 등은 출입을 자제해 달라”며, “해양종사자들은 기상특보에 따른 피해 최소화를 위해 사전 안전점검을 실시하고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해 달라”고 당부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