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마을금고, 사랑의 좀도리 운동으로 나눔 실천
새마을금고, 사랑의 좀도리 운동으로 나눔 실천
  • 이종민 기자
  • 승인 2021.01.26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마을금고가 쌀 한 톨씩 덜어내 모으던 항아리를 뜻하는 ‘좀도리’ 전통을 이웃나눔 운동으로 되살리고 있다.

학익2동 온누리 새마을금고는 26일 학익2동 행정복지센터에 10Kg 쌀 200포를 가져왔다.

연순흠 온누리 새마을금고 이사장은 “다같이 모은 쌀이 즐거운 설 명절을 보내는데 작은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학익2동 행정복지센터는 쌀을 200세대에 전달할 계획이다.

석바위 새마을금고도 최근 2개월간 좀도리운동으로 모은 쌀 1650kg을 주안4동 행정복지센터에 내놨다.

김병훈 새마을금고 이사장은 “사랑의 좀도리 운동에 적극 참여하여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리며 필요한 이웃들에게 따듯한 선물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주안4동 행정복지센터는 쌀을 주안4동 60세대와 노인정, 무료급식소 등에 지원할 예정이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