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새콤달콤 향과 맛 좋은 ‘경주봉’ 본격 출하
경주시, 새콤달콤 향과 맛 좋은 ‘경주봉’ 본격 출하
  • 이상수 기자
  • 승인 2021.01.13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수한 품질과 높은 당도의 새콤달콤한 향으로 명절선물로 인기

경주에서 생산되는 새콤달콤한 맛의 감귤류 ‘경주봉’이 다음 달로 다가온 민족고유의 명절 설을 앞두고 본격 출하됐다.

‘경주봉’은 풍부한 일조량과 일교차가 큰 청정 경주지역에서 재배되어 과일 빛깔이 좋고 당산비의 조화가 최상급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경주시농산물산지유통센터에서는 ‘경주봉’의 까다로운 선별과정과 품질 관리로 시장에서 우수한 품질을 인정받고 있다.

‘경주봉’의 올해 출하가격은 1㎏당 8,000원(가정용)에서 10,000원(명절선물용)까지이며, 특유의 황금색과 새콤달콤한 맛과 향으로 설 명절 선물용으로 큰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경주시는 기후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우리나라 남부 일부지역에서만 재배되던 감귤류 재배법을 2010년대 초반부터 지역농가에 보급해 왔다.

이후 품질 향상을 위한 재배기술과 판매전략 등 농가 소득향상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펼친 결과, 현재 재배농가가 24농가, 7.6㏊ 규모로 꾸준히 늘어나고 있는 추세다.

권연남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경주에서 생산되는 경주봉은 거듭 변화하는 기후에 빠르게 대응할 수 있는 대체작목으로 경제적 가치가 뛰어나다”라며 “품질이 좋은 경주봉 재배를 위한 시설개선 및 지원으로 농가소득 향상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