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대재해기업처벌법 법사위 통과 “유감”
중대재해기업처벌법 법사위 통과 “유감”
  • 이준호 기자
  • 승인 2021.01.07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경련 “국내 산업의 공동화 현상 더 심화될 것”

전국경제인연합회(전경련)은 7일 중대재해기업처벌법이 국회 법사위를 통과한 것에 대해 강한 유감을 표명했다.

전경련은 이날 논평을 통해 “중대재해기업처벌법은 우리 경제와 기업에 엄청난 영향을 미칠 수밖에 없는 법률임과 동시에, 명확성 원칙, 책임주의 원칙 등 법 원칙에 위배될 소지가 큰 법률임에도, 충분한 논의 시간을 두지 않고 성급히 처리되었다”고 밝혔다.

이어 “전 세계적으로 유례없는 강력한 기업처벌로 국내 기업은 더 이상 국내투자를 늘리기 어렵고, 외국기업들 역시 한국에 대한 투자를 주저할 것”이라며 “결국 국내 산업의 공동화 현상은 더욱 심화될 것”이라고 우려했다.

전경련은 “국회와 정부는 경제계와 학계 등 다방면에서 지속적으로 제기한 문제점을 개선‧보완하기 위한 후속대책을 조속히 마련해야 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아울러 “기업 활동을 저해하지 않으면서 사회의 안전을 보장할 수 있도록, 효과적인 산업안전 시스템을 구축하여 중대재해 ‘기업처벌’이 아닌 중대재해 ‘예방’에 힘써달라”고 촉구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