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해양경찰서, 진해 초리도 인근해상 모터보트 전복 사고 발생
창원해양경찰서, 진해 초리도 인근해상 모터보트 전복 사고 발생
  • 김병철 기자
  • 승인 2020.11.16 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조대 현장으로 급파해 구조활동 나서...인명피해 없어
구조대를 현장으로 급파해 구조활동을 하고 있다. /창원해양경찰서

진해 초리도 인근해상에서 0.72톤 모터보트가 선미에서부터 물이 들어와 침수로 보트가 전복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경남 창원해양경찰서(서장 정욱한)는 15일 낮 12시경 경남 진해 초리도 인근해상에서 선박이 전복되는 사고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창원해경은 사고 신고를 접수하고 경비함정, 진해파출소 연안구조정, 창원해경 구조대를 현장으로 급파해 구조활동에 나섰다.

창원해경에 따르면 A호(0.72톤, 모터보트, 승선원 3명)는 15일 오전 9시경 진해 덕산항에서 출항해 초리도 인근해상에서 낚시를 하다 낮 12시경 초리도 동방으로 이동 낚시 중 선미에서부터 물이 들어와 침수, 전복하여 물에 빠졌다고 말했다.

당시 인근해상을 지나가던 낚싯배 선장이 사고 현장을 목격하고 119를 통하여 신고했으며, 인근에서 조업을 하던 B호가 승선원 전원(3명)을 무사히 구조했다.

현장에 도착한 구조세력은 A호 승선원 3명을 진해파출소 연안구조정에 편승하여 진해 명동항으로 무사히 이송했으며, 전복된 모터보트 역시 명동항으로 예인했다.

창원해경 관계자는 “다행히 인명피해와 해양오염이 없었다”며 “빠른 신고와 인명구조활동에 적극적으로 나서 준 민간구조세력에 경의를 표한다”고 말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