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좀비탐정' 임세주, 차별화된 표현→독보적 캐릭터 '진가 증명'
KBS2 '좀비탐정' 임세주, 차별화된 표현→독보적 캐릭터 '진가 증명'
  • 고득용 기자
  • 승인 2020.10.28 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 래몽래인
사진제공: 래몽래인

배우 임세주가 '좀비탐정'을 마친 소감을 전했다.

KBS 2TV 월화 예능 드라마 '좀비탐정'이 지난 27일 막을 내린 가운데, 극 중 주인공 공선지(박주현 분)의 절친이자 김무영(최진혁 분)의 탐정 사무소 맞은편, 곱창 가게를 운영하는 김보라로 분한 임세주가 마지막까지 인상 깊은 열연으로 안방극장의 뜨거운 호평을 받으며 극을 마무리했다.

그간 안정적인 연기력과 든든한 존재감으로 이야기를 빛냈던 임세주이기에 그의 새로운 도전에 많은 기대가 더해졌던 터. 전작 tvN '메모리스트'에서는 상황실 통신 담당 요원 이슬비 역을 맡아 매 상황 집중력 있는 활약으로 호감캐로 거듭났다면, 이번 '좀비탐정'에서는 김보라를 만나 코믹 요소를 담은 입체감 있는 연기로 보는 이들의 육감을 만족시키며 임세주 이름 세 글자를 시청자들의 마음에 깊이 새겼다.

그뿐만 아니라 적재적소 사이다 매력까지, 차별화된 표현력으로 독보적인 캐릭터를 구축하며 연기의 폭을 한층 넓힌 임세주. 이렇듯 차근차근 내공을 쌓고 있는 임세주가 '좀비탐정'을 떠나 보내는 소회를 일문일답으로 남겼다.

-이하 임세주 '좀비탐정' 관련 일문일답

Q. 이번 작품을 통해 어떻게 보면 새로운 도전을 했다. 코믹 요소가 많이 담겨있었던 '좀비탐정'을 마친 소감은?

안녕하세요. '좀비탐정'에서 김보라 역을 연기한 배우 임세주입니다. 정말 많은 선배님과 감독님 그리고 작가님의 도움을 받아 여기까지 잘 올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시원하기도 하고 섭섭하기도 한데, 그래도 잘 마쳐서 행복한 마음이 듭니다. '좀비탐정' 많이 사랑해주셔서 감사합니다.

Q. 임세주가 생각하기에 '보라'는 어떤 인물이었나? 연기할 때 중점을 뒀던 포인트가 있다면?

'보라'는 엄청나게 통통 튀는 친구라고 생각합니다. 조금 억척스러운 면이 있지만, 감정 표현이 솔직하면서도 귀엽습니다. 또, 감독님은 '보라'가 사랑스러움을 담은 캐릭터라고 말씀하셔서 연기할 때는 그런 점들을 담아내려고 노력했었습니다.

Q. 보라는 굉장히 독특한 캐릭터인데, 실제 임세주와 보라의 공통점이 궁금하다.

실제로는 정말 달랐습니다. 평상시 저는 되게 조용한 스타일인데, '보라' 같은 경우는 계속 에너지가 넘치는 아이여서 그게 조금 달랐던 것 같습니다. 그래서 첫 촬영인 오픈 행사 장면에서 '강림 곱창이에요. 씹고 뜯고 맛보고 즐기세요'라는 대사를 하면서 한 컷, 한 컷 찍을 때마다 어려웠던 기억이 있습니다.

Q, 매회, 곱창과 함께했다. 곱창 가게 사장님으로서 추천하고 싶은 메뉴가 있다면?

저는 곱창전골을 좋아해서 곱창전골을 추천하고 싶습니다. 한 달에 한 다섯, 여섯 번 먹고 있습니다.

Q. 팬분들과 시청자분들께 한 마디 부탁드린다.

그 동안 '좀비탐정' 시청해주셔서 정말 감사 드립니다. '좀비탐정'과 보라 많이 사랑해주시고, 응원해주셔서 행복했습니다. 앞으로도 좋은 작품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감사하고 사랑합니다. 더 좋은 연기로 인사 드리겠습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