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시, 바이러스 없는 우량 딸기묘 분양
논산시, 바이러스 없는 우량 딸기묘 분양
  • 한상현 기자
  • 승인 2020.10.23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 2일까지 관내 딸기재배농업인 대상으로 설향, 킹스베리, 숙향 등 11만주 보급

논산시농업기술센터(이하 농기센터)가 관내 딸기재배농업인들을 대상으로 설향, 킹스베리, 숙향 등 바이러스 없는 우량 딸기묘를 분양한다고 밝혔다.
 
23일 농기센터에 따르면, 오는 11월 2일까지 분양하는 우량 딸기묘는 조직배양 원원묘를 농기센터에서 운영하는 육묘장에서 증식하여 농가에 분양하는 것으로, 바이러스나 토양 전염병균이 제거되어있어 일반묘를 증식해 모주로 활용하는 것보다 10~15%의 수확량 증수효과를 볼 것으로 기대된다는 것.

농기센터에서는 현재 논산딸기산업특구 발전의 일환으로 논산지역 주재배 품종인 설향과 수출 장려 신품종인 킹스베리, 숙향, 써니베리 등을 분양하고 있으며, 설향 외의 품종의 경우 권역별(단지별) 신품종 보급확대 계획에 맞춰 각 수출단체에 분양한다는 계획이다.

설향 우량딸기묘 분양을 희망할 경우 농업경영체에 등록된 관내 딸기재배농업인이 본인 확인을 할 수 있는 신분증을 지참하여 농기센터로 방문접수하면 된다. 농가분양은 오는 11월 9일부터 19일까지 읍ㆍ면별 사전 통보 후 분양할 예정이다.

딸기 우량묘 신청 관련 자세한 사항은 논산시농업기술센터 딸기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농기센터 관계자는 "농업기술센터에서 분양하는 딸기 원묘는 분양 후 3~4년 동안 병해충 경감 및 수량 증수효과가 있으니 분양받은 후 잘 관리하여 활용하여 줄 것"을 당부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