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넥신, 정부의 코로나백신 개발과제 선정, 93억 연구비 지원 확정
제넥신, 정부의 코로나백신 개발과제 선정, 93억 연구비 지원 확정
  • 송유민 기자
  • 승인 2020.10.21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넥신(대표이사 성영철)은 현재 임상 개발중인 코로나19 DNA백신이 범부처신약개발사업단의 ‘코로나19 백신 임상지원’ 사업의 1차 협약대상과제로 선정되어 협약을 체결하였다고 21일 밝혔다.

이번에 승인 받은 과제는 코로나19 DNA 백신의 임상 1/2a상 개발 및 임상 2b/3상 승인 을 목표로 정부의 93억원 출연금 지원과 더불어 기업에서 현금 및 현물 31억원을 출연, 향후 1년간 총 124억원의 연구비가 사용될 계획이다.

제넥신은 주관 연구기관으로서 본 임상 1/2a상을 통해 안전성과 면역반응 우수성을 확인하고, 임상 2b/3상을 위한 효력 자료, 용량 용법에 대한 자료를 확보할 계획이다. 또한 2b/3상을 위한 시료 생산 및 공정 개발도 서두를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백신 개발을 통해 얻어진 노하우, 인프라, 플랫폼 기술을 활용하여 다음에 어떤 팬데믹 상황이 발생하더라도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는 효과적인 백신 개발 체계를 구축하겠다는 방침이다.

성영철 제넥신 대표이사는 "제넥신은 국산 백신으로는 유일하게 코로나19 DNA 백신의 임상을 진행하고 있다."며 "무엇보다 안전한 백신 개발에 성공해 백신이 필요한 국민들께 공급하고, 정부 차원의 백신 비축을 돕는 등 빠르게 백신 자주권을 확보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임상 2상 단계부터는 인도네시아의 칼베, 터키의 일코 등 해외 파트너사를 통하여 대규모 글로벌 임상을 진행함으로써 빠르게 개발을 완료할 계획이다.

제넥신은 코로나19 백신 외에도 면역치료제인 GX-I7(NT-I7)을 코로나19 치료제로 개발하고 있다. 국내에서는 지난 8월 식약처에서 임상 1b상 승인을 받았으며, 미국에서는 관계사인 네오이뮨텍이 미국국립보건원(NIH)과 협업하여 임상 1상을 진행중이다. 또한 와이바이오로직스와 공동으로 코로나19 항체 치료제를 개발하는 등 코로나19 백신에서 면역치료제와 항체치료제까지 다양한 제품들을 개발중이다.

핫이슈포토
핫이슈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