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돈곤 청양군수 “취임 후 2년 3개월, 공약이행률 70%”
김돈곤 청양군수 “취임 후 2년 3개월, 공약이행률 70%”
  • 양승용 기자
  • 승인 2020.10.08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육·교육 분야와 보건·복지 분야 성과 뚜렷, 경제·문화·관광 분야 상대적으로 낮아
공약이행평가단 분과위원회
공약이행평가단 분과위원회

취임 후 2년 3개월, 김돈곤 청양군수의 공약이행률이 70%에 이르렀다.

특히 보육·교육 분야와 보건·복지 분야 성과가 뚜렷하게 나타났다. 또 중앙정부와 충청남도 공모사업 유치 성과가 돋보인다는 평가를 받았다. 9월말 기준 78개 사업에 확보예산만 2369억 원에 달한다.

지난 6일부터 8일까지 사흘간 분과별 위원회를 가진 ‘청양군 공약이행평가단’이 확인한 바에 따르면, 전체 공약 이행률은 69.3%로 나타났다.

보육·교육 분야가 90.5%로 가장 높았고 자치·지역 분야(75%)와 보건·복지 분야(72.7%)가 평균을 웃돌았다. 또 농업 분야가 평균에 약간 못 미치는 68.4%, 지역경제 분야(56.1%)와 문화·관광 분야(48.5%)는 상대적으로 낮은 수치를 보였다.

공모사업 유치 성과는 2018년(7~12월) 10개 사업 115억3300만원, 2019년 26개 사업 1275억8900만원, 2020년(1~9월) 42개 사업 977억7100만원이었다.

56개 공약을 개별적으로 살펴보면 소상공인 지원 조례제정, 중고생 교복 무상지원, 보건의료원 전문의 채용 등 16가지가 조기 이행됐다.

사회적 경제 활성화 공약도 ‘충남사회적경제 혁신타운’을 유치함으로써 군민에게 큰 기대감을 안겼다. 보건의료원 치매안심센터 건립, 국가 5대암 검진기관 도약도 주요 성과로 꼽혔다.

대전 유성구에 청양먹거리매장을 정식 개장해 매출상승 중이고 농산물 기준가격 보장제 시행, 전통발효식품 육성, 양봉 밀원수 조성, 산야초 생산기반 조성 등의 성과를 거뒀다. 다만, 금강 체험테마단지 조성 등 일부 공약이 금강 국가정원 조성사업으로 바뀌는 등 변화를 모색하면서 수정이 불가피한 측면을 보였다.

청양군 공약이행평가단 김구원 단장은 “민선7기 임기 4년 중 절반을 막 지난 시점에서 56개 공약에 대한 추진사항을 전반적으로 살펴봤다”면서 “다함께 만드는 청양, 더불어 행복한 미래를 만들기 위해 군민 모두가 한마음으로 동참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