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선정, 본인 집에서 2번 물려…깜짝 "친한 사람 개에게 물릴 때 더 크게 다친다"
이선정, 본인 집에서 2번 물려…깜짝 "친한 사람 개에게 물릴 때 더 크게 다친다"
  • 심진주 기자
  • 승인 2020.07.29 1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선정 개
이선정 개 (사진: 이선정 인스타그램)
이선정 개 (사진: 이선정 인스타그램)

이선정 부상 소식이 뜨거운 감자로 떠올랐다.

29일 새벽 이선정은 본인 인스타그램을 통해 "파상풍 주사 항생제 화난다. 강아지 맘들 애들 케어는 당연한 것이다"라며 응급실을 찾은 사진을 게재했다. 

이선정 본인에 따르면 그녀는 이날 본인 집에서 지인 강아지에게 물려 이같은 부상을 입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선정 사건처럼 실제로 '개 물림' 사고에서 중상 위험이 높은 경우는 낯선 이의 개보다 이웃, 친구의 개에게 물렸을 때 더 큰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대병원 응급의학과 교수는 "반려견 입장에서 아직 내가 잘 모르는 친숙하지 않은 사람이 적극적으로 만지려 하고, 어떤 접촉을 할 때 더 심한 손상을 유발할 수 있다"라고 설명 바 있다.

한 여성은 "친구 강아지랑 놀아주다가 얼굴을 물려 광견병 주사를 맞았다. 익숙해서 놀아준다고 장난을 많이 쳤는데 물렸다"라고 밝히기도 했다. 

한편 이선정 부상 소식이 알려지자 '개 물림' 사고를 향한 누리꾼들의 불안감이 더욱 증폭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