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완도군과 수산물 직거래 유통 개시
화성시, 완도군과 수산물 직거래 유통 개시
  • 이종민 기자
  • 승인 2020.07.22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일 완도에서 잡은 광어와 전복 등 활어패류, 궁평항 수산물센터에서 판매 개시
도시 간 자매결연 통한 산지 직거래 방식으로 유통구조 간소화

화성시 궁평항 수산물센터에서 21일부터 전라남도 완도군에서 출하한 활어패류를 직거래로 선보인다. 판매 품목은 광어, 전복 등으로 시중보다 약 10~20%가량 저렴한 가격에 만나볼 수 있다. 특히 다가오는 새우철에는 산지에서 구입하는 것과 같이 싱싱하면서도 착한 가격의 새우를 맛볼 수 있을 전망이다.

또한 궁평항 수산물센터는 연간 방문객 190만 명, 연매출 360억 원을 기록 중으로 이번 직거래를 통해 판매될 수산물은 연간 약 100억원 규모로 코로나19로 침체된 소비를 활성화하고 보다 많은 관광객을 끌어모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았다. 이번 수산물 직거래는 화성시와 완도군이 지난달 말 자매도시 결연을 맺으면서 성사됐다.

화성시는 완도군과 3차례에 걸친 실무논의를 통해 최소 6단계 이상을 거쳐야 하는 수산물 유통구조를 3단계로 대폭 간소화하고, 유통비용 절감을 위해 경기남부수협과 궁평항 수산물센터 운영위원회와 함께 사업을 꾸렸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수산물 직거래를 통해 연간 약 10억 원의 중간 유통비용이 절감될 것”이라며, “어민은 제값에, 소비자는 거품 없는 가격의 착한 소비가 확산될 수 있도록 사업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서 시장은 같은 날 완도군을 방문해 신우철 완도군수를 만나 수산물 직거래 유통 개시를 축하하고 향후 교류 확대 방안을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