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교향악단, 제181회 정기연주회 개최
충남교향악단, 제181회 정기연주회 개최
  • 한상현 기자
  • 승인 2020.07.14 11: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이올린 윤동환, 피아노 박진우가 전하는 '보내지 못한 러브레터'...관객에게 진한 감동 선사
포스터
포스터

공주시 충남교향악단이 오는 23일 공주문예회관에서 시민과 함께하는 제181회 정기연주회 '보내지 못한 러브레터'를 개최한다.

이번 공연은 지난 2월 코로나19로 무산됐던 '발렌타인데이 러브콘서트'를 다시 선보이는 무대로, 베버의 '무도회의 권유', 베토벤의 '로망스'(바이올린 윤동환), 생상스의 '죽음의 무도', 브람스의 '세레나데' 등 다양한 곡들로 구성해 공연을 보는 재미와 듣는 즐거움을 더했다.

또한, 바이올린 거장 슐로모 민츠와 두 번의 협연을 통해 화제가 됐던 바이올리니스트 윤동환을 비롯, 독일 데트몰트 KA과정 및 하노버 국립음대에서 최고연주자 과정을 졸업한 피아니스트 박진우가 협연자로 나서 무대를 빛낼 예정이다.

입장료는 A석 1만 원, B석 5000원으로 초등생 이상 입장이 가능하며, 입장권은 공주문예회관 홈페이지에서 예매 가능하다.

또한 생활 속 거리두기에 맞추어 270여 석 정도의 객석만 오픈하고, 공연 영상은 'ARTE TV'와 '공주시 유튜브 채널'을 통해 온라인으로도 생중계된다. 전화예매나 공연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공주시 충남교향악단으로 문의하면 된다.

황의정 문화체육과장은 "코로나19로 인해 많이 지쳐있을 시민들에게 공주시충남교향악단의 음악으로 전하는 감동과 힐링의 러브레터가 꼭 전해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