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한마디가 도통 생각안나
그 한마디가 도통 생각안나
  • 배이제
  • 승인 2007.06.08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왠 보살님?

약속시간을 10분이나 넘기고 사무실을 나왔다. 부랴부랴 지하철을 탔다. 핸드폰도 깜박 뒀다. 두리번 했지만 시계도 뵈지 않았다.

곁에 앉은 수녀님 발견!

‘수녀님에게 물어 봐야지’
.
.
.
.

“저어기.......... 저기요....
.
.
.
보살님! 지금 몇 시나 되었어요?”

실은 그때 '보살'이란 단어를 생각해 내느라고 10초나 걸렸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