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피디 폭행 사건, 전과에 시민+여경에 욕설 난동까지…정체 밝혀지나
SBS 피디 폭행 사건, 전과에 시민+여경에 욕설 난동까지…정체 밝혀지나
  • 이하나 기자
  • 승인 2020.03.06 02: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BS 드라마 피디(PD)가 폭행 사건에 연루돼 충격을 주고 있다.

5일 MBC 뉴스에 따르면 지난 1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에서 술에 취한 ㄱ씨가 시민들에게 술을 붓고 폭행을 한 혐의로 체포됐다.

ㄱ씨는 경찰에 연행된 뒤에도 거친 행동을 스스로 멈추지 않았고, 여경을 향해 성적인 발언도 내뱉은 것으로 전해지면서 충격을 주고 있다.

특히 ㄱ씨는 SBS 드라마국 피디로 나이는 30대다. 최근에는 월화드라마 메인 연출을 맡기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여기에 전과가 있다는 점이 드러나면서 파장이 일고 있다.

누리꾼들은 해당 PD에 대한 강력한 처벌을 요구하며 비난을 쏟아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